허웅·김현호·윤호영  잘나가던 DB f부상 악령g에 3연패

Ilgan Sports - - SPOTLIGHT - 피주영기자

‘김종규 효과’를 톡톡히누리며기세를올­리던프로농구원주DB­가위기를맞았다. DB는 2일 서울삼성과원정경기를­시작으로 9일 고양 오리온, 10일 현대모비스와대결에서 연거푸 무릎을 꿇었다. 올 시즌연패도없던팀이최­근3연패에빠졌다.우승후보로도꼽히는D­B는개막이후5연승을­질주하며독주채비에나­서는듯했다. KBL 역대최고대우인보수총­액 12억7900만원에 영입한센터김종규가빠­르게팀에녹아들어가면­서 DB는 거칠 것이 없어보였다.

하지만현재DB는7승­5패로4위로내려앉았­다. 선두 서울 SK(10승 3패)와는 2게임반차다.

부상이 DB의 발목을잡고 있다. 선수층이두껍지않은 DB에 부상은 치명적이다. DB는시즌두번째경기­였던지난달9일안양K­GC인삼공사전에서허­웅이발목을다친이후김­현호도발목부상으로전­열에서이탈하면서가드­라인에비상이걸렸다.허웅과김현호가없는동­안에는김태술,김민구,원종훈등에게앞선을맡­겼다.하지만2일삼성과경기­에서포워드윤호영마저­발목을다치면서DB의­시름은깊어졌다.윤호영은오른발등미세­골절진단을받아복귀까­지 4주 정도가걸릴것으로예상­된다.

김종규,치나누오누아쿠와함께‘DB산성’을 구축하며 올 시즌 10경기에 출전해평균7.1점에6리바운드, 3어시스트를기록한윤­호영까지빠지면서DB­의위기감은더커졌다.

가드진공백으로인한전­력누수는김태술, 김민구등의체력부담을­떠안고서라도어떻게든­막아봤다.하지만윤호영의빈자리­는어떻게메울지는뾰족­한수가없다는것이DB­로서는고민이다.

DB의올시즌경기당득­점은80.0점으로리그10개팀­중5위다.하지민윤호영없이치른

최근두경기에서는평균­64.0득점에그쳤다.이번주일정도 DB를 도와주지 않는다. DB는12일에3위전­주KCC와원정경기를­치른뒤15일 5위KGC인삼공사, 17일선두SK와차례­로홈경기를 가진다. 모두상위권에올라있는­벅찬상대들이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