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성탐구생활

Ilgan Sports - - HEALTH -

예로부터 발기력이 회복되는 것은 회춘에비유하며그렇게­되려고갖은약물과비방­이 난무했다. 지금도발기력을회복시­킨다는것은노화를거스­르는상징적인사건임과­동시에의료계와비뇨의­학과의사의미션중하나­다.

몇년전부터그명제에가­까운약물치료방법이쓰­이고있다.약물을지속해서투여해­혈관과음경발기조직의­농도를유지하면 떨어진 발기력이 지속해서향상된다는논­문이 발표된 것이다. 즉, 고혈압이나 당뇨약복용하는것처럼­꾸준히약을먹는다면지­속해서 발기력이 향상되고 유지될 수있다는것이다.

이목적으로약물을사용­하려면약물의작용시간­이중요하다.비아그라·레비트라·엠빅스는작용시간이6­시간전후밖에되지않아­지속적인혈중농도를유­지하려면하루에 3~4번 약을먹어야하기때문에­지속적인치료에는맞지­않는다.자이데나는12~24시간, 시알리스는36시간의­작용시간을가지고있어­매일치료법에는이두가­지약물만맞을수밖에없­다.시알리스는원래 10mg·20mg이, 자이데나는 100mg·200mg이 사용되는데, 매일치료목적으로는시­알리스 5mg, 자이데나50mg·75mg이사용된다.

원래 시알리스 5mg의 경우 28정 1개월분이 15만원 정도로, 비용때문에쓰고싶어도 부담이 됐다. 현재 물질특허가 풀려시알리스의성분인­타다라필성분의 많은복제약이나와있고,비용도30정 4만원이하로저렴해져­서충분히고려될만하다.이렇게 매일 치료법으로 사용하면 4~6개월까지지속해서발­기능이향상되며, 이후계속유지가 된다. 필요할때미리약을먹고­준비하는것이아니라언­제든자유롭게이용하는­것도가능한것이다.게다가 40대가 되면생기기시작하는배­뇨증상에대해서도개선­효과가있는것으로미국­식품의약국(FDA)허가도나와있는상태다.

이약들이음경혈류뿐아­니라전립선과방광,골반근육의혈류를개선­하기때문인데,이런이유로전립선비대­증에대한증상개선뿐 아니라, 방광에 의한 증상, 전립선염이나 전립선통에서의배뇨증­상및통증개선등에도효­과가있음이논문에서밝­혀

져있다.

또전신적으로는혈관내­피의손상을회복시키고­말초성신경병증의기능­을향상시킨다는연구논­문도나와있다.발기부전의가장위험한­원인중하나인당뇨병이­혈관과신경의손상을동­시에가져오는병이라는­것을 고려하면, 당뇨병이있는발기부전­환자또는전립선환자의­경우타다라필매일치료­법이병의경과를호전시­키는좋은치료가될가능­성이있는셈이다.

이외에쓸수있는약이별­로없는페이로니병에쓸­수있는두가지약제중하­나이며,마약성진통제에도듣지­않는전립선통증을 호전시킬 수 있다. 불임 환자의 정자질 개선에도 효과가 있으며, 약도 없다는지루에도효과가­있다는연구결과도보고­돼있다.

물론고산지대등반할때­고산병예방으로, 운동할때숨차는것이덜­하다는이유로이약을사­용하는사람도있다.발기력증강및배뇨기능­개선에더해골반통및전­립선통증개선,혈관손상회복,신경 기능 개선, 페이로니병 치료, 불임이나지루의개선효­과까지나이가들면서나­타나는여러증상에많은­긍정적인효과가있다. 장기 복용했을 때 부작용이나 후유증은없는것으로밝­혀져있으니이런약이어­디있을까?

요즘 소변이 잘 안 나온다고 쏘팔메토,눈이침침하다고루테인,무릎이안좋다고글루코­사민등건강식품들을꼬­박꼬박약처럼먹는사람­들이많다.그런건강식품보다오히­려타다라필계통이나자­이데나의매일치료법이­훨씬많은이득을줄것이­다.내환자중에서도몇년간­지속해서복용하는 분들이 꽤 많다. 보통 4~6개월 이상복용해보고 끊어 보는데, 약을 끊으면 몸이느낀다고계속먹는­단다.

그중한분은전립선통으­로10년이상고생하면­서이병원저병원안가본­데가없었고,병원비도많이쓰고,인생이짜증나고 피곤했다. 이약을한번써보자고하­니처음에는반신반의하­다가 복용했다. 이제통증이없어졌고인­생을다시사는것같다며­만약만병통치약이있다­면 자기에게는이약이아닐­까생각된다며진료볼때­마다고맙다고인사한다.

건강하게 오래 살려면 건강검진을 주기적으로 받고, 술은그만 마시고, 담배는끊고,운동해야한다.

거기에더해삶의질에해­당하는발기부전·배뇨증상·전립선 통증 등에 대해서도생각해야‘건강하게,오래’사는것에더해서‘건강하게,오래,행복하게’살수있다.서울아산병원비뇨기과­전문의와국군수도병원­비뇨기과과장을지냈으­며현재한림대학교의료­원비뇨기과외래교수를­하고있다.많은환자치료경험을바­탕으로사통팔달의수원­에남성전문의료기관을­열었다.지역남성의학을선도하­고끊임없이연구·발전시켜최신의료기술­을접목한치료로보다빠­르고쾌적한회복을돕겠­다는각오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