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처럼 금융도f일상의로의초­대g

Ilgan Sports - - MONEY - 권지예기자

명백히 ‘돈’을 중심으로모든것이흘러­가던은행들이한눈을팔­기시작했다.그동안의금융플랫폼들­이대부분조회나이체등­특정목적만을수행한후­바로플랫폼을빠져나오­는 ‘목적지향형’ 성격을 띠었다면,앞으로는야구를보고동­호회에가입하고오늘의­저녁식사메뉴를추천받­을수도있게될전망이다.

그동안시중은행들이 ‘플랫폼 고도화’를중심으로경쟁을벌였­다면,최근에는이종산업과의­결합을통한서비스차별­화에힘을쏟고있다.

이는오픈뱅킹도입과무­관치않다.플랫폼무한경쟁시대가­시작된만큼고객확보차­원에서차별화된서비스­가중요해진시점이기때­문이다.고객들은여행이나유통,통신등여러영역에서다­양한혜택을얻을수있을­전망이다.

게다가경쟁플랫폼도늘­었다.최근국내IT공룡인네­이버가금융시장에‘네이버파이낸셜’이라는이름으로뛰어들­며디지털금융시장을둘­러싼패권경쟁이더욱뜨­거워졌다.

‘신한쏠’고도화…생활플랫폼선두에신한­은행

가장눈에띄는곳은신한­은행이다.지난달 30일오픈뱅킹서비스­개시와맞춰신한모바일­뱅킹앱 ‘쏠(SOL)’을 전면개편하며보다직관­적인콘텐트이용이가능­해졌다.오픈뱅킹 서비스를 활용해 통합자산관리서비스 ‘마이자산’부터 새롭게 넣었다.마이자산은 은행 계좌뿐 아니라 카드·증권·보험·연금·부동산·자동차 등흩어져있는모든자산­을관리할수있는서비스­다.아울러 부동산 정보를 금융과 연계한‘쏠랜드’, 챗봇서비스 ‘오로라’를 비롯해간편결제·자동차·동호회 등 다양한 금융서비스를확대하는­데공을들이고있다.특히주목할만한콘텐트­는 ‘야구’ 콘텐트다.쏠은한국프로야구(KBO)공식후원사로, 프로야구에 관심 있는 고객이 더 다양하게 야구를 즐길 수 있도록 KBO리그경기기록과­하이라이트등을볼수있­는서비스를선보였다.

쏠에자신이응원하는프­로야구팀을설정해놓으­면그팀의경기결과등을­손쉽게찾아볼수있다.

더불어 스마트오더 ‘쏠주문’ 서비스로쏠로 간편하게야구장에서먹­을거리를 주문하고 결제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경기전날까지 쏠주문으로 결제하면 경기당일입장시기다리­지않고주문한음식을바­로픽업할수 있다. 경기중에주문할경우좌­석으로직접배달도가능­하다.

뿐만아니라지난3월부­터는고객의취미생활까­지 지원하는 ‘쏠클래스’도 시작했다. CJ제일제당의쿠킹클­래스나꾸까의플라워클­래스,구스아일랜드의수제맥­주,가죽공예나와인,커피클래스까지제휴해­여러학습기회를제공하­고있다.

여행·배달음식등다른은행들­도경쟁동참

다른시중은행들도모바­일앱을통한플랫폼콘텐­트다양화에나서고있다.앞으로고객들은여행이­나유통·통신등다양한영역에서­다양한혜택을얻을수있­을전망이다.지난 6일 하나금융그룹은 6개 계열사가참여하는 새로운 ‘오픈 API(응용프로그램인터페이­스) 플랫폼’을 구축했다. 이번오픈 API 플랫폼에는KEB하나­은행과하나금융투자·하나카드·하나캐피탈·하나생명·하나저축은행등이참여­했다.하나금융은이번플랫폼­출시로외부플랫폼사업­자와의제휴를확대한다­는계획이다. 예를 들어 환전 서비스와 여행 플랫폼을연계해여행상­품을구매한고객이별도­의 은행 방문이나 은행 앱 구동 없이 환전절차를진행할수있­는등이다.다양한생활콘텐트를입­점시켜‘생활금융플랫폼’으로진화시키는방안도­추진한다.이와관련해지난달30­일지성규KEB하나은­행장이 배달앱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김봉진우아한­형제들대표를만나기도 했다. 지행장은김대표와함께­고객성향에따라주문메­뉴를추천하는알고리즘­을금융서비스와연계하­는방안에대해의견을나­눈것으로알려졌다.하나금융은향후헬스케­어나여행·자동차등과같은다양한­생활밀접형콘텐트를확­보해이들을금융플랫폼­내로수용한다는계획이­다.

우리은행역시지난 3월 개편한 ‘위비뱅크’내에오픈뱅킹기능을추­가해핀테크마켓플레이­스를운영하고있다.현재위비뱅크의고객은­증권추천 ‘아톤’, 금융사기예방‘데이터유니버스’,차량시세및보험료조회‘차봇’등서비스를이용할수있­다.향후핀테크업체와의제­휴를더욱확대해생활밀­착형서비스를늘려나갈­계획이다. KB국민은행은통신서­비스의결합을강하게 추진, 자체 알뜰폰(가상이동통신망, MVNO) 서비스‘리브 엠’을오픈해‘휴대폰이곧 은행이 된’ 시대에 맞는서비스를제공할예­정이다.

카카오에네이버까지합­세

국내최대검색포털네이­버가금융시장에뛰어들­며금융시장내 ‘생활밀착형’ 서비스경쟁이더욱불이­붙게됐다.네이버는 포털을 중심으로 한 ‘쇼핑 결제시장’부터 집중 공략, 생활 서비스부터파고들어 ‘간편결제 시장’에서 기반을다질것으로전망­된다.

3분기 네이버페이 결제액은 쇼핑 영역등에 힘입어 전년 동기 대비 45% 증가한

4조원을 돌파했다. 2015년 6월 서비스를시작한 네이버페이는 ‘네이버 쇼핑’이라는 강력한 무기를 바탕으로 월 사용자 수

1000만명이상을보­유하고있다.주력서비스중하나는쇼­핑결제와밀접하게연계­된‘후불결제’다.또내년에는네이버통장­을출시해금융사업확장­의교두보를마련한다는­방침이다. 새로운 개념의신용카드 서비스도 검토되고있다.

앞서 카카오는 이미 디지털 금융 시장에서 한발 앞서나아가고있다.

2014년 9월국내최초로간편결­제서비스를시작한카카­오는출시5년만인지난­8월만15세이상국민­4명중3명이가입한대­표생활금융플랫폼으로­자리잡은상황이다.특히 지난 2017년부터는 인터넷은행인카카오뱅­크를 출범하고 제도권 은행들까지위협하고나­섰다.카카오뱅크는전국민이­사용하는카카오톡플랫­폼을앞세워기존제도권­금융고객들을빠르게흡­수하고있다.지난7월에카카오뱅크­출범2년만에가입자 1000만을 돌파하면서양적으로큰­성장을거뒀다.

국내시중은행들은제도­권밖의,금융이외분야의기업들­과‘같은시장’에서경쟁해야하는꼴이­됐다.심지어다양한콘텐트로,전문적인IT기술로중­무장한 대형 IT공룡들과 플랫폼경쟁을해야하는­상황에맞닥뜨린것이다.업계 관계자는 “카카오뱅크가 제도권 은행들과견주는서비스­로올라오는데 채 2년이 안 걸렸다”며 “네이버 역시 어떤방식으로금융시장­을 장악해갈지 촉각을 세우고 있다”고말했다.

신한은행‘쏠g에서는고객의취미­생활까지지원하는‘쏠클래스’를운영중이다.신한은행제공

신한은행이모바일플랫­폼‘신한쏠(SOL)’에서제공하고있는생활­서비스메뉴(왼쪽). 11월예정된‘쏠클래스’가인기리에신청마감행­진을이어가고있다.신한은행제공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