멋내는데돈아끼지않는­아빠들인디안등패션업계‘오팔세대’에눈길준다

Ilgan Sports - - BEAUTY - 서지영기자

패션업계가‘오팔세대’에주목하고있다. 58년생 개띠를 중심으로 활기차고 화려한 인생을 즐기는 신중년층 오팔세대는스스로꾸미­는데돈을아끼지않는다. 밀레니얼 세대 못지않게 트렌드 변화에 민감해패션업계의관심­을받고있다.이에 패션업계는 오팔세대 공략에 적극나섰다.

패션그룹 세정이 전개하고 있는 라이프스타일 편집숍 웰메이드의 대표 남성복브랜드인디안은­창립 45주년을 맞아‘마이 헤이데이’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이캠페인은바쁜일상속­잊고있었던오팔세대들­의 젊은 시절 전성기를 다시 떠올리고, 제2의 전성기를 찾아주는 메이

크오버 프로그램이다. 스타일변화만을강조하­는 것이 아니라 그들의 인생스토리를조명해눈­길을끈다.

이어 공개한 헤리티지 캠페인 영상도돋보인다. 인디안의 초창기 시절 광고를리메이크해시니­어들의추억을되살리면­서 공감을 얻고 있다. 그때 그 시절로 돌아간듯한아날로그연­출법과마치 1970년대 TV 광고를연상시키는내레­이션이더해져 복고 감성이 물씬 느껴지는 것이특징이다.

지난9월에는신규온라­인전용브랜드‘웰메이드컴’ 뮤즈로 대표 시니어 모델인김칠두를발탁해­화제를 모았다. 김칠두의일상을담은브­이로그방식의‘칠두

잇’이라는 유튜브 콘텐트는 오팔세대는물론젊은세­대에인기를끌고있다.지금까지공개된3가지­에피소드의누적조회수­가15만회를기록할정­도다.오팔세대를 위한 콘텐트도 꾸준히 생산 중이다. 액티브시니어만화가와­의화보촬영, 4060세대구독자를­보유하고있는재테크전­문유튜버제휴등으로오­팔세대에게 브랜드 인지도와 선호도를 확대하고있다.

비단세정뿐만이 아니다. 글로벌스포츠 브랜드 뉴발란스도 오팔세대에 주목하고있다.최근아빠의프로필사진­을바꿔주는 대대적인 메이크 오버 프로젝트인 ‘아빠의그레이’를 전개해 좋은 평가를받았다.

‘아빠의 프로필 사진은 왜 멋이 없을까?’라는 물음에서 시작된 이 프로젝트는아빠를완벽­하게변신시켜주는스타­일링서비스를제공한뒤­에‘인생샷’을찍어주는특별한프로­그램으로구성됐다.세정관계자는“치열한젊은시절을통과­한 오팔세대는 중년에 접어들면서 멋을 알고 즐길 수 있는 여유를 갖게 됐다.젊은 세대가 봐도 멋있는 스타일을 유지하고 있다”며 “2020년을 이끌트렌드중하나로 오팔세대가 떠오를 것으로 보고적극적인마케팅과­홍보를하고 있다”고말했다.

패션업계가멋과여유가­있는‘오팔세대’를위한마케팅을활발하­게펼치고있다.세정그룹웰메이드의대­표남성복브랜드인디안­이45주년을맞이해펼­치고있는‘마이헤이데이’캠페인이미지컷. 인디안제공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