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제가모델이냐고요?처음부터끝까지f로희­맘g유진이만든유아용­화장품이에요i

친환경스킨케어론칭스­토리

Ilgan Sports - - BUSINESS - 서지영 기자

“제가 모델이냐고요? ‘라이크아임파이브’가 얼른성장해서 제 모델료를 감당해야 할 텐데 말이에요.”

원조 국민요정이 폭소를 터뜨렸다. “화장품브랜드‘라이크아임파이브’의모델이냐”는 질문을 받은 뒤였다. 유진(38)에게는별로특별하지않­은질문이었다.걸그룹SES의 멤버에서방송진행자와­배우로종횡무진 중이다. ‘로희맘’이라는 애칭까지얻은그에게홍­보모델은늘해왔던활동­이었다.

그런데유진은모델이라­고불리는걸원하지 않았다. “화장품 기획부터 출시까지제가 직접 만든 브랜드에요. 제 아이가 안심하고사용할수있는­화장품을만들고싶었어­요. 그만큼긴시간과 노력, 정성이 들어갔어요.” 또박또박한 목소리에 좋은 화장품을향한열정이담­겨있었다.일간스포츠가친환경유­아스킨케어브랜드 라이크아임파이브의 유진 크리에이티브디렉터(이하CD)를만났다.그의울고웃었던화장품­브랜드론칭이야기와 2019년현재를살아­가는유진에대해들었다.

로희가바르니까…‘엄마’유진이만든화장품-연예인이만든화장품에­는편견이붙는다.직접만들지않고,모델로얼굴만보여주는­것아니냐는선입견말이­다.

“나 모델 아니다. 모델이 있으면 모델료를받아야하는데,아직라이크아임파이브­가나를감당하지 못한다.(웃음) 얼른라이크아임파이브­가성장을해서 페이를받고모델도해야­겠다.”

-유아스킨케어브랜드를­론칭한이유는.

“출산 뒤 아기가 사용할 화장품을 찾았는데안심하고쓸만­한것이없었다.좋은성분이 들어가고, 나쁜성분은빠진유아화­장품이너무 적었다. 그과정에서 ‘단순히모델할 것이 아니라, 내 아이가 믿고 사용할수있는화장품을­내가직접 만들자’는생각이들었다.혼자콘셉트를잡고파트­너를찾기 시작했다. 운이좋게내가진짜원하­는것들을이해하고구현­할수있는투자자들을만­났다.하나하나꼼꼼하게챙기­다보니제품기획만1년­8개월이걸렸다.”

-라이크아임파이브는엄­마가아니면알수없는톡­톡튀는아이디어가돋보­이는브랜드로평가된다.

“아이를 키우다 보면 밤에 세수를 시킬수없는상황이 있다. 잠이 들었는데, 깨워서씻기기가얼마나­힘이드는지엄마들은안­다.그렇다고낮에선크림을­발랐는데닦지 않을 수도 없고…. ‘마일드선클렌징 패드(이하패드)’도이부분에서착안해만­들었다. 아기얼굴을닦아내면자­극없이세정할수있다.보습성분이들어있어서­얼굴이 당기지 않는다. 어른이써도 된다. 우리집은온가족이함께 쓴다. 당연히나도화장지우기­싫은날이나세수하기싫­은날에사용한다.웬만한데일리화장품은­다지워진다.”

-육아하는엄마들에게는­최고의아이템이겠다.

“엄마들로구성된체험단­도이패드를정말 좋아했다. 해외 시장에서도 이 패드와‘힐링 오일 밤’에관심을많이갖는다고­안다. ‘탑투토포밍 워시’는 처음부터거품이나오도­록기획했다.한손으로아기를안고있­는엄마가양손바닥을비­벼서거품을따로내기쉽­지않아서다.제형,용기,디자인까지아이키우면­서쌓은노하우를담았다.”

-요즘소비자는성분을중­시한다.

“화장품을 기획하면서 ‘왜 이렇게좋은게 있는데 나쁜 성분을 쓰지’라는 의문이들었다.사업하는사람들입장에­서는그원료가더싸니까­쓰는 거다. 내아이가얼굴에바르는­건데비싸다고안쓰는건­아니다싶었다. 또나쁜성분이란걸알게­된이상쓸수 없었다. 우리는 친환경, 천연유례성분을선호한­다.하지만좋다고마구잡이­로넣으면이또한자극되­는경우가있다.그래서라이크아임파이­브는‘정말필요한가장좋은성­분만 담되, 필요없는건 덜어낸다’는것이목표다.꼭필요한최소한의성분­만넣는것이다.”

-가장힘들었던기억은.

“기다림이다. 정말 생각보다 오래 걸렸다. 아이디어를실현하기까­지까다로운절차와테스­트가참 많더라.원래6개월을목표로했­는데론칭까지1년8개­월이걸렸다.하지만내가족이쓰는제­품인데빨리출시하자고­대충할수 없었다. 총9종의제품을5개의­OEM(주문자위탁생산)사에맡길정도였다.(웃음) 투자자와직원들에게 참 고맙다. 수없이 많았던 나의 요구를 다 들어주고실현까지해줬­다.”

-라이크아임파이브란브­랜드명은어떻게탄생했­나.

“‘내가 다섯살인것처럼설명해­주세요(Explain Like I’m 5)‘라는 관용어에서착안했다.아이의눈높이에맞춰만­들겠다는뜻을가졌다.최소한의성분을최소한­의쉬운처방으로하자는­의미도담겼다.상징컬러는 연보라색이다. 원래는보다핑크에가까­웠는데, 막상 나와보니 연보라색이었다.마음에들었다. SES 시절,팬들이들던풍선색도연­보라였다.”

-화장품은유명인이도전­하기에까다로운제품군­이다.부작용이있을수있다.

“최근캐나다에서만든친­환경브랜드의세정제에­서가습기살균제 성분이검출됐다.심지어나도쓰던제품이­었다.그런데이세정제원료에­살균제성분은없었다고­한다.생산제품에천연원재료­일부에서해당성분이혼­입된사고였다.순간겁이덜컥났다.우리화장품도이런식으­로혼입될수있는것아닌­가싶더라.그때부터처방원료도아­닌데제품에혼입될가능­성에대해끝없이 알아봤다. 생산라인과연구진으로­부터그럴가능성이절대­없다고확인받았다.”

-직원들이힘들었겠다.

“라이크아임파이브는여­러사람이투자를 했고 그들의 시간과 땀, 노력이 들어갔다. 그래서 더욱 품질에 있어서 타협은 안된다고생각했다.유아화장품업계는상당­히 보수적이다. 한 번 특정 브랜드의 화장품을 결정하면, 잘 바꾸지 않는다. 라이크아임파이브가 성공하려면 처음부터 정말괜찮은화장품을만­들겠다는신념을갖고밀­고나가야소비자인엄마­들이알아줄것이라고 생각했다. 나도 엄마다. 아이를 키우는엄마의마음은다 같다. 긴호흡을갖고걸어갈수­있도록도와주는분들께­감사하다.”

-해외진출계획은.

“현재미국과일본, 중국,태국에서판매하고 있다. 지난 6월에는 태국센트럴백화점등 ’마더케어‘ 채널에입점하며오프라­인판매도시작했다.홍콩과대만은내년 3월께 론칭을목표로 한다. 현재 해당나라에 맞는 승인을 기다리는 곳도 있다. 이후본격적인홍보를시­작할예정이다.”

-최종목표는.

“좋은 제품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사용할수있도록공급하­고싶다.라이크아임파이브의제­품력을인정받아글로벌­을향해나가고 싶다. 소외된 계층도 우리 제품을쓸수있도록기부­할수있는정도의비즈니­스볼륨을목표로한다.”

누군가의엄마,아내,그리고배우유진-유진은성공한가수이자­배우다.그리고엄마다.이미정말바쁘다.사업하기귀찮지않았나.

“나는귀찮지않았다.나때문에라이크아임파­이브를함께만든파트너­들과직원들이귀찮았겠­지.(웃음)뭐하나그냥넘어가는법­이없었으니까.심지어위생모자쓰고가­운을갖춰있고생산공장­까지찾아다녔다.당연히회의는물론모든­과정이즐겁고좋았다.”

- 2019년은유진에게­어떤해인가.

“작년과 같다. 아이를 키우고, 일하고….독박육아는 힘들다. 나는가끔일도 하고,일할 때는 아이 없이 하루를 보내기도 한다. 남편도 잘 도와주고, 엄마가 아이들을잘 챙겨주신다. 그래서육아를즐길수있­는것 같다. 물론그런데도힘들때가 있다.얼마전남편과이런대화­를 나눴다. ’지금을즐기자.아이가크면더는안아달­라고하지 않는다. 이것도몇년후에는못한­다. 지금을행복하게보내자‘고…”

- 10년뒤유진은뭘하고­있을까.

“남편과 여행을다니고 싶다. 잠깐, 10년뒤면 로희가 아직 열다섯 살인데…. 안될것 같다. 한창 바쁘겠다. 그때는 아이들과함께정말여행­을다녀야겠다.지금도가끔여행을가지­만아이들이어리다보니­충분히쉬지못한다.”

-솔직한편인가.

“소탈한 편이다. 사실나는조금덜솔직할­필요가있는데.(웃음)혼자모든일을해내는이­땅의엄마들에게박수를­보낸다.”

-지금행복한가.

“행복하다. 행복한가정이있고일을­계속할수 있다. 둘중하나에욕심을부리­면망가진다. 일에 대한 욕심이 과했다면, 아직결혼하지않았을것­이다.그랬다면일적인 커리어는 더쌓아올렸을수 있다. 하지만 나는 지금의 남편을 사랑했고, 그래서결혼했다.자녀를둘낳으니그것도­좋더라.물론셋까지낳는것은무­리인것 같고.(웃음)간혹일욕심이날때도있­다.하지만그러면 가정에 소홀해질 것 같다. 지금은 그중심을지키는것이중­요하다.”

기획부터출시까지1년­8개월

잠든아이얼굴닦아내는­패드

육아하는엄마들에최고­의아이템

미국·일본·중국·태국등해외판매

10년뒤에는가족여행­다닐래요

친환경유아스킨케어브­랜드라이크아임파이브­의크리에이티브디렉터­인‘로희맘’유진이밝게웃고있다. 김민규기자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