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원강자’악뮤·볼빨간부터‘신흥세력’있지·잔나비까지

Ilgan Sports - - 제34회골든디스크어­워즈 - 디지털음원후보훑어보­기 황지영 기자

골든디스크어워즈는 정확한 데이터를기반으로후보­자격을부여하고있어,노미네이트만으로도1­년의활약을짐작하게한­다.제34회골든디스크어­워즈디지털음원후보에­도음원강자부터신흥세­력까지한눈에가요시장­을파악할수있는가수들­이자리했다.

전통의 음원강자 AKMU·TWICE·볼빨간·장범준·폴킴·태연

신곡만냈다하면차트를­휩쓰는음원강자들이모­였다.악뮤는멤버찬혁의제대­후 돌아와 2년 2개월만에 내놓은 정규앨범‘항해’의타이틀곡‘어떻게이별까지 사랑하겠어, 널 사랑하는 거지’로가을 차트를 흔들었다. 한층 깊어진 감성과다양한장르를통­해음악성까지인정받으­며, 대중과평단을모두사로­잡았다. 트와이스는 음원파워와 탄탄한 팬덤을동시에갖춘독보­적인 걸그룹이다. 30회 신인상수상이후‘치얼 업’으로 31회 대상을 수상하는 기염을 토했다. 32회부터는음원과음­반본상을동시에싹쓸이­하는 유일한 걸그룹으로 자리매김했다. 볼빨간사춘기의활약도­계절을가리지 않았다. 상반기엔 ‘나만, 봄’으로,하반기엔 ‘워커홀릭’으로 1년 내내차트에이름을 올렸다. 장범준, 폴킴, 태연은본인노래뿐만 아니라, O.S.T.로도 대박을떠트리는믿고듣­는보컬이란공통점이 있다. 장범준은 JTBC ‘멜로가 체질’ O.S.T.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느껴진거야’로차트역주행을이끌었­으며, 폴킴과 태연은 tvn ‘호텔 델루나’ O.S.T. 가창자로참여해화제를­모았다. 이번시상식에선각각 ‘노래방에서’, ‘너를 만나’, ‘사계’로 후보에올라본상을놓고­경합을벌인다.

팬덤부터 대중까지 흡수한 방탄소년단·비투비·엑소·위너

음원시장에도 보이그룹의 활약이 두드러졌다. 방탄소년단과엑소는독­보적팬덤을바탕으로대­중까지흡수, K팝을전세계에알리는­데앞장섰다.특히방탄소년단의 ‘작은 것들을 위한 시’는 7개월만에유튜브에서­뮤직비디오6억뷰를돌­파했고 미국 MTV 어워즈에서 베스트K팝상을수상하­며전세계적인인기를 입증했다.비투비와위너는보이그­룹대표음원강자로 꼽힌다. 서은광, 이창섭, 이민혁까지 일곱 멤버 중 셋이 군에입대해 ‘군백기’를 보내고 있는 비투비는 ‘아름답고도 아프구나’로 여전한화력을 입증했다. 위너는 팬들을 위한 겨울시즌송 ‘밀리언즈’로 후보에 들었다. 29회 신인상 수상자인 위너는 데뷔곡‘공허해’를 시작으로 ‘베이비 베이비’, ‘릴리 릴리’, ‘럽미 럽미’, ‘에브리데이’, ‘밀리언즈’까지모든타이틀곡을차­트1위에올려놓으며인­기를이어갔다.

1그룹2후보제니·화사·첸·슈가

그룹과개인이모두두각­을내며가요계를휩쓴이­들이 있다. 블랙핑크는 ‘킬디스 러브’로, 제니는 ‘솔로’로 쌍끌이시너지를내며글­로벌시장에서단연주목­받고 있다. 먹방 신드롬을 일으킨 화사는무대위에선독보­적카리스마를뽐낸다. ‘고고베베’로마마무만의흥을보였­다면 ‘멍청이’로 솔로파워를각인시켰다.엑소의메인보컬첸은솔­로데뷔하자마자본상후­보에 들었다. ‘사월이 지나면 우리 헤어져요’로 부드러운 음색을강조했고‘러브 샷’에선엑소만의섹시함을­어필했다.방탄소년단슈가는랩피­처링 및 랩 작사에 참여한 이소라의‘신청곡’으로후보에이름을올렸­다.

신흥세력속에차트불신­의혹도

올 가요계에도 ‘괴물신인’이 탄생했다. 데뷔곡 ‘달라달라’로 돌풍을일으킨있지가그­주인공.미모와실력을갖춘다섯­멤버로구성된있지는 JYP가 트와이스이후4년만에­선보인걸그룹으로주목­받고 있다. 신인상과본상동시후보­라는영광으로, JYP는 ‘걸그룹 명가’ 수식어를공고히 했다.잔나비는밴드의저력을­보여줬다. ‘주저하는연인들을위해’ ‘뜨거운여름밤은가고남­은건볼품없지만’등히트곡을내면서가요­계긴제목히트공식을새­로썼다.청하는여자댄스솔로가­수의입지를공고히 했다. ‘벌써 12시’ ‘스내핑’ 등춤과노래다되는매력­으로글로벌팬들을흡수­하고있다.하온도 신인상과 본상에 노미네이트됐다. ‘신용재’라는 노래로 차트위깜짝 바람을 일으킨 가수다. 음원 후보엔하온을 비롯해 벤, 장혜진&윤민수, 우디등이른바‘바이브사단’이대거후보로 올랐다. 이 가운데 윤민수는 일각의음원 사재기 의혹에 “바이브는 사재기를하지 않는다”는글을 SNS에 직접올렸다.또소속사차원에서강경­대응방침을밝히고“범죄가 될만한행동을하지않았­다”고 결백을 주장했다. 함께 거론된 송하예, 황인욱도 법적 대응을 시사했다.이들역시멜론차트최상­위권에서롱런하며음원­후보에들어있다.

악동뮤지션 있지 볼빨간사춘기 잔나비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