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임 청신호 손태승우리금융회장  DLF 제재로 적신호 켜지나

Ilgan Sports - - BUSINESS -

내년 3월 임기만료를앞둔손태승­우리금융지주 회장(᫻ᵹ)의 연임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손회장의 연임 도전은이미기정사실화­됐고,그동안지주사체제를안­정시키는등의성과가있­어연임가능성이높게점­쳐지고 있다. 하지만 ‘DLF(해외금리연계파생결합­펀드)’ 사태에 대한 금융당국의 제재가 예상돼 연임을 낙관할 수 없다.

17일 금융권에따르면 DLF를 불완전판매한KEB하­나은행과우리은행에대­한금융감독원의제재가­내년초에결정될것으로­보인다.

손회장의임기가내년3­월까지이고우리금융내­부규정에따라임원후보­추천위원회(임추위)는 내년 3월 말 주주총회 소집한달전까지는회의­를개시해야하는것을고­려했을때,통상처럼두달전인1월­중임추위가개시될것으­로전망된다.즉금감원의 DLF 관련제재심시점과맞물­릴수있다는얘기다.

당국이내놓을제재심의­핵심은두은행경영진에 대한제재여부및 수준이다. 전·현직 최고경영자가 중징계 수준의 제재를받으면 임원 취임이나 연임이 어려워진다.금융회사지배구조에관­한법률을보면문책경고­만받아도3년간금융회­사임원자격이제한된다.현직의경우당장의임기­는소화할수있지만,재선임에는제한을받는­다.금융권에서는손회장이­징계를피하긴어려울것­이라는관측이나온다.당국이기관과책임자에­대한징계의지를피력해­온데다가, 우리은행이 4000억원어치의 DLF를 판매하는 과정에서 불완전 판매 정황,리스크 관리 부실, 내부통제 허점이 속속드러나면서 손 회장의 ‘책임론’이 대두됐기 때문이다. 게다가분쟁조정위원회­조정결과에서우리은행­은사상최고수준인최대­80%의배상책임도떠안은상­황이다.당국이우리은행에대해­기관경고이상의중징계­를내린다면양형주의에­따라손회장이문책경고­이상의제재를받을가능­성이 크다. 이 경우 취업 연임은 무산된다.반대로주의적경고이하­의징계를받으면연임에­법적인문제는없다.

그동안 손 회장은우리금융지주체­제를성공적으로 안착시킨 데에 대한 호평과 3분기 당기순이익 1조6657억원을 달성하고 거침없는 인수합병(M&A) 행보 등 경영성과를내며연임가­능성을높여왔으나, ‘DLF제재심’이걸림돌로작용하게됐­다.금융권관계자는“경영진에대한징계가어­떠한방향으로이뤄질지­촉각을세우고있다”며 “제재심에따라연임여부­가나오지않겠냐”고말했다. ᛄᵷᱭ ᛧᳲ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