숫자로본골든의역사최­다대상수상은?

Ilgan Sports - - FRONT PAGE - 김연지기자

골든디스크어워즈의발­자취를보면한국대중음­악의역사를읽을수있다. 1986년1회개최이­후공정성을최우선의가­치를둔골든디스크어워­즈는매회공식판매량집­계로수상후보와수상자­를결정했다.그결과오늘날가장가수­들이받고싶은상으로꼽­힌다.심사기준등엔대중가요­의변화와트렌드도반영­했다. 21회부터는음악을소­비하는패턴이음반에서­음원으로확대되는흐름­을반영해대상을음원대­상과음반대상으로나눴­다. 32회부터는인기상을­제외한모든부문에서온­라인투표점수를배제해­공정성을더욱높였다.오는1월4일과5일양­일간서울구로구고척스­카이돔에서‘제34회골든디스크어­워즈with틱톡’이개최되는가운데골든­디스크어워즈의역사를­숫자로정리했다.

28

1986년 1회 개최부터 31년간 역대대상 수상자는 28명(팀)이다. 중복 수상자가 많다. 엑소는무려 4회 음반대상을 받았다. 최다 대상 수상자다. 이어 김건모·조성모·SG워너비·슈퍼주니어·소녀시대는 대상을 3회 수상했다. 주현미는 최초 여성 대상 수상자다. 故 김현식은 젊은 나이에 세상을떠나 아들이 대리수상했다. 김종환은 H.O.T와 젝키의 팬덤 신경전이 극에 다를 때 대상을 수상했다. 이는 골든디스크가 인기상 시상식이 아닌 공정한시상식이라는걸­또한번증명하는 포인트가 됐다. 이 밖에도 조용필·이문세·변진섭·H.o.t·신승훈·god·쿨·이수영·동방신기·아이비·쥬얼리·2 A M·싸이·태양·빅뱅·트와이스·아이유·방탄소년단·아이콘등이영광의대상­주인공이다.

4

28팀(명)의 대상 수상자 중 4명이여자 솔로 가수다. 3회 주현미가 가장먼저 스타트를 끊었고, 이어 이수영이‘휠릴리’로 19회(2004년) 대상을 수상했다. 가요계에아이돌가수열­풍이거셌을때대상을받­으며여성솔로가수의파­워를제대로 증명했다. 아이비는 22회(2007년) ‘이럴거면’으로 디지털 음원 대상을 받았다. 아이비의데뷔첫 전성기를확인시켜준수­상결과였다. 이후 11년 만 후 32회에서 아이유가 ‘밤편지’로 디지털 음원 대상을 수상했다. 최근 수 년째 아이돌의워너비이자 여자 가수들의 롤모델로뽑히는 아이유가 생애 첫 골든디스크대상을 품에 안았다. 음원 사재기 논란등 최근 수 년째 시끄러운 음원 차트에서퀄리티높은음­악과실력,음원파워로공정하게1­위를유지하는대세뮤지­션이다.

10

최다본상영광의주인공­은‘발라드의 황제’ 신승훈이다. 가요계에 세대교체가있었고, 이에따라시상식을찾는 가수들도 달라졌지만 신승훈의 기록은아직까지아무도­깨지못 했다. 신승훈은1집부터 10집까지정규앨범발­매마다본상을 가져갔다. 1991년 데뷔와동시에 ‘미소 속에비친 그대’로 골든디스크본상의영예­를 안았다. 이어이듬해1992년 ‘보이지않는사랑’으로곧바로 본상과 더불어 대상을 차지했고 ‘널 사랑하니까’로 2년 연속대상을품었다. 이후에도 정규 앨범을 꾸준히발매하며200­6년‘드림오브마이라이프’까지 10회 본상이라는대기록을세­웠다.

34

골든디스크어워즈가 34세 생일을맞이한다. 국내 가요 시상식 중 최고역사다. 국내서 개최해 온 시상식은26회때인 2012년 1월 일본 오사카로장소를 옮겼다. 당시 한류를 감안해보다 많고 다양한 사람들이 K팝을즐길 수 있도록 한 배려였다. 이후 말레이시아와 중국에서 개최하며 K팝의 번영을 함께 했다. 중국 북경에서입성한 해외 시상식은 골든디스크어워즈가 최초다. 양일간 고척 스카이돔에서 시상식을 개최한 것도 골든이최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