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김광현과선발맞대결굉­장히뜻깊을것같다”

Ilgan Sports - - SPOTLIGHT - 배영은기자=인천국제공항

“메이저리그 첫 시즌 성적(14승 8패, 평균자책점3.00)정도는올려야할것같다.”금의환향. 새소속팀토론토와4년 8000만달러에 계약을 마친 류현진(32)이 30일오후아내배지현­전MBC스포츠+아나운서와함께인천국­제공항을통해밝은표정­으로귀국했다.

류현진은귀국인터뷰에­서“만족스러운계약이었다. 새 팀의 첫 인상이 정말 좋았고,모두가나를엄청나게반­겨줘서관계자분들께 감사했다”며 “어느 위치에 있더라도항상최선을다­해야 한다. 매경기이길수있는경기­를만들어줘야한다고생­각한다”고말했다.

-토론토에입단한소감은?

“정말 좋다. 새로운팀에빨리적응을­해야할것 같고,선수들과힘을합쳐좋은­경기를할수있도록하겠­다.”

-지명타자 제도가 있고 타격 강한 팀이많은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에서 뛰게 됐는데.

“특별히 내가달라지는부분은 없다. 항상말했듯제구가첫 번째다. 내가가진구종을조금더­정교하게던져야할것 같다.제구만되면장타는억제­할수있지않을까싶다.지명타자가있으면아무­래도조금차이는 있겠지만,지명타자가있던한국에­서도많이던졌기때문에­크게는다르지않을것같­다.”

-이제타석에서지않아홀­가분한가.

“어떻게 보면아쉬울것같기도 하다. 앞으로내셔널리그와경­기할때도있으니까그때­타석에설수있다면열심­히하겠다.”

-캐나다에서 굉장히 상징적인 번호(아이스하키레전드웨인­그레츠키의99번)를달았는데.

“99번을 쓰게 해준 구단의 배려에 감사드린다.나도그번호를가장아끼­기때문에무척감사하다.”

-31일자정에‘제야의종’을울리게됐다.

“귀국 날짜때문에고민했을 뿐, 이미얘기가 됐던 사항이다. 아무나 얻을 수 있는기회가아니기때문­에정말특별한경험이

될것같다.”

-김광현(세인트루이스) 최지만(탬파베이)과맞대결기회가있다.

“광현이팀과는(리그가달라)경기수가적다.그래도만나게된다면서­로지지않으려고 열심히 할 거라고 생각한다. 한국 선수들끼리 선발맞대결한다는것 자체만으로도굉장히 뜻깊을 것 같다. 최지만은 올해 자리를 잘 잡아서 좋은 모습을 보여준것 같다. 내년부터많은경기를하­게될텐데, 그래도 후배라고 봐주면 오히려 타자입장에서 기분이 안 좋을 수도 있다. 대결은정정당당하게할­것이다.”

-향후일정은?

“운동과 휴식을 겸하면서 몸을만들 생각이다. 1월초쯤일본으로갔다­가2주정도운동을하고­다시돌아온뒤미국으로­건너가는일정을생각하­고있다.”

-2020시즌을맞이하­는각오가있다면?

“올해처럼아프지않고풀­시즌을뛰면서좋은경기­보여드릴수있도록열심­히준비하겠다. (시차 때문에)한국시간으로는지난 7년보다 조금이른시간에나오게­되겠지만,그래도많은응원부탁드­리겠다.”

ᥱ῵ᵹ᳢ ᳥ ᱴ… ᳤Ḇᚶᴟᚓ ῕᳑ Ἓῖ ᛐᚶ῝᠕ ᥱ῵ᵹ᳢ ᳪ ᚶ᳽᱕ᬡ ᳤ỽ᪉᥼ ῍ᚈ ᳬ᠕ ᳤Ḇᚓ῕ ᛭ᨍᛘᛧᳲ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