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국재계약12시즌­째 전북유니폼

Ilgan Sports - - SPOTLIGHT -

2019시즌 프로축구K리그1우승­팀인전북현대가공격과­수비의핵심베테랑선수­인

이동국(41),이용(34)과각각재계약했다.전북은 7일 “지난해주장과부주장으­로팀을이끈이동국,이용과재계약을체결했­다”고발표했다.

K리그의 ‘살아있는 전설’ 이동국은

2009년부터 12시즌째 전북유니폼을입게됐다.

1998년 포항스틸러스를시작으­로 20년넘게프로생활을­하는이동국은 2019시즌

K리그1에서 9골 2도움을 기록, 최초로통산 300 공격 포인트(223골 77도움)를 달성하고팀의리그7회­우승에기여했다.전북은“이동국이최고의실력을­유지하고 있고, 2009년 창단첫우승을비롯한팀­의역사를함께만든레전­드선수로서의가치를존­중해재계약했다”고전했다.이동국은 “매년 도전하는 마음으로 시즌을 치러왔다. 그 기회가 다시 주어져 기쁘고, 가치를 인정해준 구단에 감사하다”면서 “전북이 올해도 최고의 자리에 오를수있도록모든역량­을바치고후배들과팀을­위해헌신하겠다”고소감을밝혔다.국가대표수비수이용은 2017년 전북에합류해 4번째 시즌을 맞이한다. 그는이번에전북과4년­재계약을맺었다.이용은 “축구 선수로서 전북에서 뛰는시간이행복하다.그시간과기회를다시얻­게돼 감사하다”며 “올 시즌도 K리그 4연패, 아시아 챔피언등팀의목표를위­해모든것을바치겠다”고말했다. 최용재기자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