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에겐FA가많은게­강점이될수있다

Ilgan Sports - - SPOTLIGHT - 안희수 기자

주전이 FA(프리에이전트) 자격취득을앞두고있다­면백업선수는어떤마음­가짐은가질까.희망은생각을행동,다짐을현실로만든다.두산의진정한힘도여기­에있다. 2019시즌이 종료되기도 전에 2021시즌을우려하­는목소리가있었다.두산주전선수다수가온­전히한시즌만더채우면 FA자격을얻기때문이­다.최근다섯시즌연속한국­시리즈진출을이끈 주역이대거포함됐다. 내야주전인 오재일(34), 허경민(30),

최주환(32),김재호(35)와선발투수유희관

(34), 이용찬(31) 외야수 정수빈(30) 등최대10명이다.

내부FA가3명만되도­구단은난감하다.두산도선택이필요하다.선수는잘해야한다. 잔류, 이적어느쪽을선호하더­라도결론은명확하다.그래서김태형두산감독­은긍정요인만 본다. “알아서잘하는동기부여­가될것이다”고내다봤다.선수들도가치평가의기­준을잘안다.일단팀성적이뒷받침됐­을때더조명받을수있다­고본다.스탯만쫓는모양새가야­구팬의사랑을받지못하­는것도안다.무엇보다과욕이초래하­는결말을잘알고있다.성숙

한 FA 로이드.두산은 2020시즌도 가장강력한우승후보다.

백업선수들의의욕향상­도기대가된다. ‘기존 선수가 떠난다’는 전제는두산에달갑지않­다.그러나개개인은주전이­될수있다는희망을가질­수있다.

실제로두산은끊임없이­새얼굴이나오며 어려울 것 같던 공백을 채웠다. 준비된주전도있지만,갑자기튀어나온선수도­있다. 두산이기에 FA 선수가많은점이강점이­될수있다는 얘기다. 1.5군도 마찬가지다. 누군가에게는1군 진입자체가 꿈이다.동기부여가될수 있다. 1, 2군전체에내실강화까­지기대된다.상대적으로출전기회가­적기때문에나이진기량­을증명하기어렵다.어필을하려면집중력이­향상된상태로공을보고,던져야 한다. 백업은원래 그렇다. 예년보다향상된수준의­집중력이기대된다.현장지도자들도다양한­가능성을확보하기위해­서지도와기용을할전망­이다.백업선수는곧팀의미래­다.

전천후내야수 류지혁(26), 지난시즌후반,강한인상을남긴 김인태(26)는 동기부여가생기는 시즌이다. 동료들이남는다고해도­개인의경쟁력확보를기­대할수있다.두산은더 강해진다.다가올스프링캠프의열­기는그어느해보다뜨거­울전망이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