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홈스 4쿼터 터치다운패스 2개  캔자스시티, 반세기만에슈퍼볼정상

Ilgan Sports - - SPOTLIGHT -

미국프로풋볼(NFL)캔자스시티치프스가쿼­터백패트릭마홈스(25)의마법같은패스를앞세­워50년묵은우승한을­풀었다.캔자스시티는 3일(한국시간) 미국플로리다주 마이애미의 하드록 스타디움에서열린 NFL 챔피언결정전인 제54회 슈퍼볼에서 샌프란시스코 포티나이너스(49ers)에 31-20역전승을거뒀다.

이로써캔자스시티는 1970년 이후무려반세기만에슈­퍼볼정상에복귀했다.구단통산2번째슈퍼볼­우승이다.

첫풀타임시즌인지난시­즌에리그최우수선수(MVP)에 오른마홈스는이로써리­그 MVP와 슈퍼볼우승을모두달성­한 최연소선수가됐다.

마홈스는패스시도41­번중26번을정확하게­연결해터치다운2개를­포함해286 패싱야드로활약했다. 특히 10-20으로 뒤져패색이 짙던 4쿼터에 극적인 터치다운 패스2개를뿌리고역전­승을진두지휘했다.

NFL최고의명장중한­명으로꼽히는캔자스시­티의앤디리드감독은사­령탑커리어20년만에­슈퍼볼우승의감격을누­렸다.반면올해우승했다면뉴­잉글랜드패트리어츠, 피츠버그스틸러스와더­불어슈퍼볼최다우승공­동 1위(6회)로 올라설수있었던샌프란­시스코는정상 문턱에서분루를삼켰다.

리그최고의‘창’(캔자스시티)과‘방패’ (샌프란시스코)의 대결에서 먼저 웃는 쪽은샌프란시스코로보­였다.리그최고의수비를자랑­하는샌프란시스코는지­난시즌까지 포함해 플레이오프 4경기에서 평균

37점을 올린 캔자스스티를 2쿼터까지 단

10점으로묶고전반을­10-10으로마쳤다.마홈스는1쿼터에직접­러싱터치다운을한차례­기록하긴했지만샌프란­시스코의강한압박에고­전하며자신의장기인패­싱게임을뜻대로펼치지­못했다.샌프란시스코는 그 기회를 놓치지 않고키커로비골드의4­2야드 필드골,러닝백라힘모스터트의­1야드러싱터치다운을­묶어

20-10으로 앞서나갔다.하지만마홈스가4

쿼터들어기지개를켜면­서경기의흐름은순식간­에달라졌다.

마홈스는 와이드리시버 타이릭 힐에게

44야드 패스로 단숨에 불씨를 살려냈고,이어 타이트엔드인 트래비스 켈시에게 1야드터치다운패스로 3점 차경기를만들었다. 캔자스시티는경기종료 2분 44초를남기고 러닝백 데이미언 윌리엄스가 마홈스의패스를받아 5야드터치다운에 성공,

24-20으로마침내전세를­뒤집었다.종료1분 13초를 남기고윌리엄스가폭풍­같은질주로 38야드짜리 러싱터치다운을터트려­승부에쐐기를박았다. 피주영기자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