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담제조기강하늘,노잼일줄알았는데 ”

강하늘·안재홍·옹성우출연 15일아르헨티나여정­시작 대자연끝판왕,보는재미있을것

Ilgan Sports - - ENTERTAINM­ENT - 최창수·김재원트래블러2 PD

‘트래블러’가시즌2로돌아온다. JTBC가이번주말부­터예능슬롯을추가로 구성,매주토요일과일요일오­후7시 40분에각각‘트래블러-아르헨티나’와‘유랑마켓’을 론칭한다. 15일 첫방송될‘트래블러-아르헨티나’는 배우 강하늘과 안재홍,옹성우가뭉쳤다.세사람의건강한에너지­와아르헨티나의절경이­만나폭발적인힘을발휘­한다는전언.최창수PD와김재원P­D는지난2주간의여정­을떠올리며”셋의 호흡이 좋았고 아르헨티나 자체가 대자연의끝판왕이었다.정말보는재미가있을것“이라고자신했다.쿠바편과는또다른이야­기를예고하며기대감을­높였다.

-첫방송을3일앞두고있­다.

최창수 PD (이하 최) 설렘 70%, 걱정30%다. JTBC에서 기존에예능이하지않았­던 새로운 시간대다. ‘JTBC 뉴스룸’이하던시간대인데새로­운슬롯에들어가는거라­어떤결과가나올지궁금­하다.김재원PD (이하김) 시즌1쿠바편때는시청­자입장에서봤는데시즌­2에합류하게돼 기쁘다. 시즌1과 다른매력을빨리전달하­고싶다.쿠바편이고즈넉하면서­도시적인순간들이 있었다면, 시즌2는 여행에세이같은느낌이­다.에피소드위주다.

-아르헨티나를택한이유­는.

최일단볼거리측면에서뭔­가다양하고볼것이많고­할것도많은곳위주로찾­았다. 개인적으로남미를가본­적 없었다. 쿠바 이후 여행지를 정할 때 여러 리스트가있었는데 아르헨티나는 작가들이 추천해준곳이었다.일단촬영이용이해야했­고볼거리와즐길거리역­시많아야했는데아르헨­티나를잘갔다고 생각한다. 아르헨티나여행을 한 번쯤은 꼭 추천하고 싶다. 정말어마어마한곳이다.

김여행지로서약점이없는­느낌이다.볼거리가 많으면 먹거리가 부족하다거나 자연위주라감성이부족­하던가그럴수있는데모­든걸갖추고있는곳이었­다.

최 물가도 비교적 싼 편이었다. 유일한단점이거리가멀­고시차가 12시간 차이라는점이었다.그것만극복한다면지구­상가히최고의여행지라­고해도손색이없다.

-시즌1과시즌2어떤점­이차별점인가.

최 둘이 아닌 셋이서 여행한다. 셋이서여행하다보니대­화가많아졌다.그리고각자의에너지나­캐릭터가좋다.강하늘씨는특유의밝음­과친화력이 좋다. 실제 2주 동안지켜보면서 KBS 드라마‘동백꽃필무렵’속 용식이가 실제가 아닌가 의심이 들정도였다.분위기메이커였다.안재홍씨는굵직한 리더십을 발휘하며동생들을이끌­었다.여행의전반적인계획을­짜고리드하는 역할을 했다. 옹성우 씨는 형들의 전속사진사역할을하면­서도막내로서귀여움을­담당했다.

김 쿠바는 색채나 시간이 멈춘 듯한 도시자체의모습이이국­적인풍경을전해준다.도시와마을위주였다면­이번엔대자연의끝판왕­이라고할수있는아르헨­티나다.이과수폭포는많이봤지­만빙하가있는건몰랐다.빙하가조그마한것도아­니고거의수십km가된­다.내눈앞에있는게실제자­연인지, CG인기헷갈릴 정도다. 세상의끝이란곳에가면­펭귄을볼수 있다. 스펙트럼이너무다양하­다.열대우림과빙하가같은­시간대같은나라에공존­한다는게신기했다. 여행하면서 다른 나라에 온 것 같은느낌이 들었다. 다채로움이쿠바보다훨­씬더크지않을까싶다. -듣기만해도아르헨티나­의볼거리가기대된다.

최도시별로자연도다르고­해당여행지에 액티비티가 많았다. 탱고나 폭포 투어,빙하트래킹, 1박 2일설산캠핑,펭귄섬투어등 볼거리, 즐길거리 천지다. 여행지에서솔깃한액티­비티가굵직하게있어차­별화가될것이다.또쿠바는식문화가자체­가발전하지 않아서적극적으로음식­을프로그램에 녹일 기회가 없었는데 아르헨티나는소고기나­와인이 풍부하다.멤버들끼리요리도 자주 해 먹고 그런다. 음식에 대한매너가그대로녹아­든다.

-안재홍이진짜미식가더­라.

김 한 끼라도 대충 먹으려고 하지 않는다. 강하늘씨도맛에대한표­현을정말잘한다.구체적으로맛깔나게표­현을잘해흥미로울것이­다.

-변하지않은점은.

최출연자들이직접숙소를­정하고스스로문제를해­결해나간다.이번시즌에도여행의자­유는충분히줬다.제작진은그들의모습을­팔로우해서찍었다. 이번시즌에도세사람이­직접내레이션을할계획­이다.

-세사람의첫만남은어땠­나.

최강하늘씨와안재홍씨는­영화‘스물’에함께나온적이있었다.어느정도친분이있더라.여행떠나기전운전면허­종류를서로확인하고일­정도논의하고그랬다.옹성우씨는형들과접점­이없었는데이번기회에­많이친해졌다.그리고이제막배우세계­에발을담근상태였기에­배우의길을찬찬히걸어­온선배들을만난자리라­말이나행동이나모든걸­배우는시간이됐을것이­다.김 옹성우 씨와 나이 차가 살짝 있기에형들을어려워할­수도있는데그런게없었­다. 재잘재잘말 잘하는, 친해지기쉬운동생이었­다. 의젓함도있는데귀엽고­성대모사도잘하고그런­다.중간중간형들에게재롱­을많이부렸다.

-어떻게친해지게됐나.

김 여행 첫날 점심부터 비슷한 게 많았다. JTBC ‘아는 형님’에 출연해서말했지만세사­람다남자지만축구에대­해잘모른다.그런부분이공감돼확친­해졌다.

최여행하는성향에있어서­부딪치는게별로 없었다. 한 명이 특별나게 튀는 취향을가지거나여행스­타일이다르면맞춰가기­힘들수있는데모나지않­고둥글둥글한스타일이­었다.유머코드도잘맞았다. -드라마‘동백꽃필무렵’이대박나제작진입장에­선더좋았겠다.

최 타 방송사 드라마지만 응원했다. 정말잘됐으면좋겠다싶­었는데잘되어기뻤다.(웃음) 안재홍 씨와 옹성우 씨도 ‘멜로

가체질’과‘열여덟의순간’이좋은평을얻지 않았나. 좋은 조합이었다. 상상했던 것이상의합이었다.

-반전매력의주인공은.

김 강하늘 씨의 미담을 많이 들었지만웃긴건몰랐다.착하면노잼이라는편견­이있을수있는데툭툭던­지면웃음을전해주더라. 진짜 유쾌하고 재밌더라. 유머 센스가대단했다.

최 안재홍 씨는 동생들한테 말을 많이안하는편이다.묵묵하게이끄는스타일­인데카리스마가 대단했다. 말몇 마디, 눈빛과 손짓 몇 개로 동생들을 리드했다. 옹성우씨는사진을정말­잘 찍었다. 그능력에놀랐다. 볼만한사진이정말 많다. 그리고세사람의체력이­제작진보다좋았다.산책을나가도가볍게나­가는게아니라몇 km씩걸었다.

-이번시즌에대한만족도­는.최만점을줘도아깝지않다.김 200%다. 진짜따라다니면서보는­데셋을 통해 보는 감정이 TV에 그대로 전달되면얼마나흐뭇한­미소를지을까싶었다.셋의 에너지와 기운을 잘 전달하고 싶다.너무재밌었다.

-목표시청률은.

김 함부로 얘길 못하겠다. 그런데 다만시즌1보다높았으­면좋겠다.(웃음)

-시즌3에대한계획은.

최 시즌3를 기대해도될지 모르겠다. 모든시즌제를준비하는­PD들의희망사항은숫­자를늘려나가는거아니­겠나.(웃음)

-관전포인트는.

김초반에부에노스아이레­스부터시작해서 4회, 5회 넘어가면 완전히 대자연이펼쳐진다.뒤로갈수록더재밌어진­다는게시즌2의포인트­다.

최에피소드회차가봄, 여름,가을,겨울순서대로 넘어간다. 순서대로 볼 수 있다.상상해도그풍경이상상­을뛰어넘는수준이다.그야말로어마어마하다.

트래블러-아르헨티나김재원PD(왼쪽)와최창수PD(오른쪽)

트래블러-아르헨티나포스터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