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 시범경기부터최소 3타자 상대규정도입

Ilgan Sports - - SPOTLIGHT - 배중현기자

메이저리그사무국이경­기시간촉진(스피드업)을골자로한새규정을시­범경기부터즉각시행한­다.

MLB닷컴과 AP 통신 등 미국 언론은MLB사무국의­발표를인용해올해달라­진메이저리그규정을1­3일(한국시간)소개했다.

MLB 사무국과메이저리그선­수노조의합의에따라선­발투수든구원투수든모­든투수는마운드에오르­면다치지않은이상최소­3타자이상을상대하거­나이닝을끝내야한다.

투수의부상상태와투구­지속여부는심판조의조­장이결정한다.

투수의최소3타자상대­규정은3월 13일시범경기부터도­입된다.메이저리그 로스터도 25명에서 26명으로1명증원된­다.각팀은정규리그개막후­미국현지시간8월 31일(한국시간 9월 1일)까지 빅리그로스터를26명­으로운영한다.단투수는로스터의절반­인최대13명만포함할­수있다.미국현지시간 9월 1일부터정규리그마지­막 날까지 로스터는 28명(투수 최대 14명)으로늘었다가포스트시­즌이시작되면다시26­명으로준다.투수최대엔트리도다시­13명으로감소한다.

이른바‘오타니룰’로불리는‘투타겸업선수’지정규정도생긴다.

각팀은로스터에서야수,투수말고도투타를겸업­하는선수를투타겸업선­수로정해야한다.

메이저리그에서 투수로 20이닝 이상 던지고야수또는지명타­자로20경기이상선발­출전해매경기세타석이­상나선선수가투타겸업­선수의자격을얻고그렇­게출전할수있다.

야수의마운드등판도제­한된다.그간각팀사령탑은투수­를아껴다음경기를 대비하고자 이른바 ‘버리는’ 경기에서야수를투수로­기용해왔다.야수는올해부터연장전­에들어갔을때또는정규­이닝동안팀이6점차이­상앞서거나뒤졌을때만­마운드에오를수있다.투수와투타겸업선수의­부상자명단최소등재기­간은10일에서 15일로 닷새늘었다. 감독의 비디오 판독 요청 결정 시간은30초에서20­초로줄었다.더블헤더를고려해기존­에있던 26번째선수규정은로­스터증원에따라27번­째선수규정으로대체된­다.이선수는투수보유제한(최대 13명)에 포함되지않기에각팀감­독은여유있게마운드를­운용할수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