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흉터 치료목적  남용 없었다  하정우, 프로포폴투약의혹해명

Ilgan Sports - - ENTERTAINM­ENT -

하정우가최근불거진프­로포폴상습투약의혹과­관련, “흉터치료목적이었으며­약물남용은없었다”고공식입장을밝혔다.하정우소속사워크하우­스는18일 ‘프로포폴투약관련일부­추측성보도에대한입장­문’을내고이같이해명했다.소속사는“하정우가얼굴부위흉터­때문에평소고민이많던­중2019년1월레이­저흉터치료로유명하다­는모병원원장을소개받­았고,그원장으로부터하정우­의피부흉터치료를돕고­싶다는적극적인의사를­전달받았다”고밝혔다.

이어“시술을받은기간은20­19년1월경부터9월­경까지약10회가량으­로,강도높은레이저시술을­받았다”면서“치료를받을때원장판단­하에수면마취를시행한­것이전부이며,어떠한약물남용도전혀­없었다”고강조했다.

‘배우출신동생명의로진­료를받았다’는의혹에대해선“해당병원원장이최초방­문때부터‘마스크와모자를쓰고오­라’고 하는등프라이버시를중­시했다.이과정에서원장은하정­우에게‘소속사대표인동생과매­니저의이름등정보를달­라’고요청했다”고설명했다.

이어“프라이버시보호차원으­로막연히생각하였고,의사의요청이라별다른­의심없이전달했다.그것을병원에서실제로­어떻게사용했는지여부­는알지못하지만,하정우로서는치료사실­을숨길아무런이유가

없었다”고강조했다.

다만,소속사는“원장요청이있었다고는­하지만, 경솔하게다른사람의인­적사항을알려준것에대­해선깊이반성한다.그로인해이러한오해가­발생한것에대해서도팬­여러분에게진심으로사­죄드린다”고했다.소속사는아울러“다행스럽게병원방문일­시를예약하는과정그리­고치료후경과를관찰하­는과정에서원장과주고­받은수개월간의문자내­역과원장의요청으로정­보를알려주는과정이확­인되는문자내역이남아­있다.그내역을보면,치료목적으로병원에출­입한사실,그일시등이명백히확인­된다”고주장했다.

그러면서“수사기관이사실확인을­요청한다면적극적으로­협조할계획”이고밝혔다.앞서지난13일 SBS ‘8뉴스’는프로포폴불법투약의­혹으로검찰수사대상에­오른10여명가운데,유명남자영화배우A씨­등이포함됐다고보도했­다.

보도에따르면이들은수­년전부터서울강남의한­성형외과에서프로포폴­을의료외목적으로상습­투약한의혹을받고있다.이후하정우가해당배우­A씨로거론됐고,일부매체가실명보도하­기도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