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vs 삼성생명, 10점이내박빙승부” 34.02%

Ilgan Sports - - 코로나19감염확산방­지위해 - 최용재기자

국민체육진흥공단이발­행하는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는 4일 오후 7시 인천도원시립체육관에­서열리는 2019~2020시즌 국내여자프로농구(WKBL) 신한은행(홈)-삼성생명(원정)전을대상으로한농구토­토W매치 31회차투표율을중간­집계한결과,각항목의투표율이거의­비슷한수준으로나타나­승부를알수없는접전이­예고됐다고전했다.자세한투표율을 살펴보면, 홈팀신한은행의 승리 예상은 34.99%를 획득했고, 양팀의10점이내박빙­승부예상도34.02%를받았다.이어원정팀삼성생명승­리예상역시이와거의비­슷한30.99%로나타났다.전반전에서는 신한은행 리드 예상이

39.38%를 차지했고,삼성생명의리드예상

(31.30%)과 양팀의 5점 이내접전승부예

상(29.32%)이 그뒤를이었다.최종점수대는양팀이모­두 70점대를 기록할것이라는항목이­15.46%로1순위를차지했다.리그3위(10승15패)신한은행과5위(9승

16패)삼성생명의맞대결이펼­쳐진다.이번시즌양팀의상대전­적에서는삼성생명이4

승1패를차지해우세함­을보이고있다.단5번의맞대결중무려­네차례나 10점 차이내의치열한경기가­펼쳐졌다는점은반드시­주목해볼부분이다.

양팀의마지막맞대결이­었던지난 1일 경기에서도 6점차(74-68 삼성생명 승)로 승부가 결정됐다. 이날 삼성생명에서는 베테랑 김보미가 16득점 2리바운드 3어시스트

2스틸을기록하며승리­를견인했고,윤예빈

(15점 7리바운드)과 배해윤(14점)도 좋은모습을 보였다. 반대로신한은행은김단­비

(20점 7리바운드)와아이샤 서덜랜드(17점

11리바운드)가 팀을이끌었으나,많은실책을범하며패배­했다.양팀이매경기치열한승­부를거듭해온 가운데, 아직두팀모두플레이오­프 진출 가능성이 존재하기 때문에이번경기역시토­토팬들의예상대로박빙­의승부가펼쳐질가능성­이높은경기다.한편이번농구토토W매­치31회차는경기 시작 10분전인 오후 6시50분에 발매가마감되며경기가­모두종료된후에적중결­과가공식발표된다.

AP=연합뉴스

발에걸려라! 3일(한국시간)포르투갈리스본에서열­린프리메라리가 SL벤피카와모리렌세­FC 축구경기중SL벤피카­의프랑코세르비(왼쪽)가 슛을하고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