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2021년까지 KBO리그 스폰서후원연장

Ilgan Sports - - SPOTLIGHT - 배영은기자

KBO리그가신한은행­과타이틀스폰서후원을­2021년까지연장했­다.

KBO사무국은올해리­그공식명칭을‘신한은행쏠(SOL) KBO리그’로확정했다고9일발표­했다.

쏠은신한은행의모바일­뱅킹플랫폼이다.

신한은행은 2018년 1월 역대 국내 프로스포츠사상최대규­모인3년간 240억원에KBO사­무국과타이틀스폰서로­계약했다.신한은행은올해말만료­되는후원계약을1년연­장했다.

KBO사무국과신한은­행은올시즌부터새롭게 KBO 선수와코치진에게선보­이는프리미엄금융서비­스로파트너십을굳건히­하고공동의발전을위해­협업해야구산업발전에­이바지하기로합의했다.신한은행 진옥동 행장은 “신한은행은KBO와함­께쏠을통해야구팬과은­행고객이야구를즐기는­창구역할을할것”이라며

“신한은행하면KBO리­그와프로야구라는키워­드가새겨지도록야구팬­들과적극적으로소통할­계획”이라고소감을전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