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유소년연고선수 2명 추가지명  2025년부터 선수등록가능

Ilgan Sports - - Spotlight - 피주영기자

프로농구 서울 SK는 구단 12세 이하(U12)소속선수2명을유소년­연고선수로추가지명했­다고13일밝혔다.

SK가 올해 지명한 유소년 연고 선수는용산중 1학년생인 김민재(13, 163㎝)와 김

태인(13, 178㎝)이다. 이들은 2025년부터SK선­수로등록할수있다.

유소년 연고 선수는 대한민국농구협회

에선수등록경력이없는­만 14세 이하유소년을 각 구단이 KBL에 유소년 클럽 선수로 등록한 후 연고 선수로 지명하면 추후 구단 소속 선수로 선발할 수 있는 제도다.

SK의 유소년연고선수는 안세환, 편시연(이상 단대부중), 에디 다니엘(용산중),김성훈(휘문중)을포함해6명으로늘었­다.

김민재와김태인은 2019 KBL유소년클럽대회 U-12와 2020 서귀포국제유소년스토­브리그우승을이끈유망­주들이다.

2019~2020 KBL 주말리그 U-12 리그에서는 포인트가드 김민재가어시스트전체

1위를, 장신의 슈터재목으로기대를 받는김태인은득점5위­를차지했다.

김민재

김태인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