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차피캐나다갈수도없­고  류현진, 플로리다에남아서훈련

Ilgan Sports - - Spotlight -

토론토왼손투수 류현진(33·사진)이 팀의스프링캠프훈련장­인미국플로리다주더니­든의TD볼파크에남아­훈련한다.팀의연고지캐나다토론­토로들어갈수도,한국으로향할수도없다.류현진도플로리다에남­아훈련하는걸선호한다.

야후캐나다는 19일(한국시간) “미국프로야구메이저리­그의개막일은아직알수­없다. 하지만 한국인 투수 류현진은 구단스프링캠프훈련장­에남아훈련한다”고전했다.

현재 류현진은 플로리다를 떠나기 어렵다.캐나다정부는 17일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차단을위해외국인 입국을 금지한다고 발표했다. 여기에미국정부도19­일캐나다와상호합의해‘필수적이지 않은 이동에 대해 미국과 캐나다의국경을일시폐­쇄할것’이라고밝혔다.

지금은캐나다 입국 자체가 어려워졌지만,류현진은코로나19확­산여파로스프링캠프단­체훈련이금지된후에도‘플로리다에남아훈련하­겠다’고계획했다.스포츠넷캐나다의아나­운서헤이즐메이는이날­자신의트위터에 “류현진은 (캐나다, 미국정부의방침이나오­기 전에) 플로리다를떠나는것도­가능했지만,플로리다주 더니든에 남아 훈련하기로 했다”며“류현진은 계획대로 TD볼파크에 매일 나와훈련하고있다”고전했다.

단체훈련을금지하긴 했지만, 토론토는선수들에게 TD볼파크를 개방한다. 류현진 외에 TD볼파크에 남아 훈련하는 토론토선수도꽤있다. 안희수기자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