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노총,국회울타리부수고경찰­에주먹날려

JoongAng Ilbo - - 뉴스 - 이후연·김경희기자[email protected]

“탄력근로개악저지”국회앞시위김명환위원­장등25명경찰연행

김명환민주노총위원장­과조합원들이3일노동­관련법입법논의에반발­하며국회울타리를뜯어­내고경내 진입을시도하다경찰에­연행됐다.민주노총의시위는 500여 명(주최측추산)이참여했으며,이날오전부터오후까지­시위가이어지며 국회앞 일대에소요사태가빚어­졌다.시위는탄력근로제단위­시간확대등법안의3월­임시국회통과가사실상­무산된오후6시쯤마무­리됐다.

이날 경찰에 따르면 연행된 이들은김위원장등 25명이다. 민주노총에따르면조합­원들은이날탄력근로제­확대적용과최저임금결­정체계개편이논의될국­회환경노동위원회를직­접참관하겠다며국회진­입을시도했다.

조합원일부는오전10­시30분쯤국회1문과­2문사이담장에높이1­m50㎝쯤되는울타리를넘으려­다경찰에막히자울타리­를뜯어내기도했다.이날오전에만김위원장­을포함해 19명이 현행범으로체포돼경찰­에 연행됐다. 오후에는민주노총이예­정된결의대회를개최한­뒤국회앞에서제지하는­경찰들과몸싸움을 벌였다. 플라스틱방어막에밧줄­을걸어뜯어내고경찰들­의방패를빼앗는등충돌­이일어났다.이과정에서김태복민주­노총대외협력차장등 6명이더연행됐다.

경찰은4000여명을­동원해국회앞을겹겹이­막아섰으며충돌탓에경­찰관3명,의경1명이다쳤다.민주노총은“현직위원장이집회도중­연행된것은역대정부중­최초사례”라며경찰을강하게비판­했다.민주노총은“이번사태는민주노총의­노동기본권및노동법개­악중단요구에대한정부­의태도를보여주는상징­적사건”이라면서“민주노총은노동법개악­과경총청부법안처리를­강행하려는국회를규탄­한다”고강조했다.

민주노총조합원들이3­일오후서울여의도국회­정문에서경내로진입을­시도하다저지하는경찰­의얼굴을주먹으로가격­하고있다.이날민주노총조합원들­은국회앞에서‘노동법개정저지결의대­회’를열었다.민주노총은전날에도국­회본청진입을시도했다. [연합뉴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