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스텔스기싣는‘미니항모’배치일본에항모2척체제

기존항모레이건함에1­척추가스텔스함뉴올리­언스도배치중국해군견­제하고북핵대처

JoongAng Ilbo - - 외교안보 - 이철재기자 [email protected]

미국해군이최신형강습­상륙함인아메리카함(LHA-6)과 세미 스텔스 수송상륙함인뉴올리언­스함(LPD 18)을일본사세보항에전진­배치한다. 29일 미7함대에따르면아메­리카함과 뉴올리언스함은 강습상륙함인 와스프함(LHD 1)과이지스구축함인스테­덤함(DDG 63) 등기존전력을곧대체할­예정이다.와스프함과 스테덤함은 정비·수리를받으러미본토(샌디에이고)로돌아간다.아메리카함은길이 257m에 만재배수랑4만 5693t에 이른다.프랑스의핵추진항모인­샤를르 드골함(R91·길이261.5m·만재 배수량4만 2000t)과 견줄만한몸집이다.말이 상륙함이지, 상륙정과상륙정이오가­는내부 독(dock)이 없다.육지로병력과장비를보­낼땐아메리카함은탑재­항공기와헬기를 이용한다.특히수직이착륙기능을­갖춘미해병의스텔스전­투기F-35B를 최대20대까지실을수­있다.아메리카함을 소형 항모라 부르는이유다.군사전문자유기고가인­최현호씨는“기존와스프함(길이 257m·만재배수량4만 1150t)에도 F-35B를 탑재할수있지만,아메리카함이좀더크고­내부독이없기때문에탑­재량이좀더많다”고말했다.아메리카함의 가세로 미국은 일본요코스카항에배치­한핵추진항모로널드 레이건함(CVN 76)과 함께동북아시아에서사­실상항모2척체제를갖­췄다.해군 전문 매체인 USNI에 따르면아메리카함의기­본편제는 F-35B 6대, CH-53E 슈퍼 스탤리온(수송 헬기) 4대, MV-22오스프리(수직이착륙수송기) 12대다.뉴올리언스함은 레이더에 잘 걸리지않는스텔스설계­로건조됐다.지난2016년 3월한반도긴장이고조­된상황에서대규모 한·미 연합상륙훈련에도참가­했다. 7함대는 아메리카함과 뉴올리언스함의전진배­치에대해“인도·태평양지역의안보환경­은가장우수한미해군전­함 배치를 요구하고 있다”며 “해양연합전력이가장빠­른대응을가능케하고,미전함들이가장적절한­시점에최대의 타격력과 운용능력을 발휘할수있도록만들어­준다”고설명했다.미국과태평양패권을다­투려는중국을견제하는­한편유사시북한의도발­에적극적으로 대처하기 위한 포석이라는의미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