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대“사무·디자인일할거야” 50대이상“간병·경비무슨일이든”

취업난속희망직종세대­차뚜렷40대기준으로­단순직늘기시작

JoongAng Ilbo - - 뉴스 - 김기찬고용노동전문기­자[email protected]

구직자가가장많이찾는­직종2위에경비·청소직이올랐다.임금이많지않고,기술이필요한직종도아­니다.고용시장에서밀려난 50대 이상고령자가마땅한일­자리가없어몰리기때문­이다.

반면, 실업난에 허덕이는 청년층인20~30대는경영·회계·사무직에쏠렸다.임금은높고,육체노동이덜하다.

고용노동부가취업포털­워크넷에등록된구직자­를분석한결과다. 2015년부터201­8년까지5년치를대상­으로했다.

구직자전체로따지면5­년동안일관되게경영·회계·사무관련직,경비·청소관련직,보건·의료관련직순으로많이­찾았다.이기간에60대이상구­직자는2014년12.8%에서지난해16.6%로3.3%포인트늘어났다.경비와같은단순노무직­종을구하는비중이줄지­않는이유다.

20대는 비교적덜 힘들고,임금수준은높으면서창­의성이담보되는직종을­찾았다.경영·회계·사무관련직을가장선호­하고,문화·예술·디자인·방송관련직, 보건·의료관련직순이었다. 2014년121위이­던 애완동물미용사는 90위로상승했다.물리·작업치료사가65위에­서30위로뛰었다.

30대도사무직을선호­하는현상은20대와동­일했다. 전기·전자관련직을찾는등안­정적일자리로눈을돌렸­다.상품기획전문가나생명­과학연구원같은20대­의활동기반을바탕으로­창의성과관리자의길을­접목하는직종도5년전­에비해많아졌다.

40대부터는직종선호­도에변화가짙게감지된­다.사회복지와환경·목재·가구·공예같은쪽으로눈을돌­리기시작한다.간병인이나상점판매원­이10위권에포진할정­도로단순직이부상한다. 40대부터고용시장에­서밀려나는추세가반영­된결과로해석된다.

50대에선 이런경향이더 강해진다. 50대 구직자가가장많이찾는­직종이간병인, 2위제조관련단순종사­원이었다.이어청소원,가사도우미,주방보조원, 경비원등이었다.사실상최저임금수준의­업종에몰리는셈이다.

60대에는아예고용시­장으로의재진입을 접고,귀농·귀촌하려는경향까지보­인다.농림어업관련단순종사­원이5위에 랭크됐다. 청소원·경비원은가장선호하는­직종이었다.심지어60대임에도 육체노동이수반되는 건설과광업단순종사원­을원하는경우도많았다.

권순원숙명여대경영학­교수는 “50대이상의 중·고령층에겐 예전의노하우를살려고­용시장에기여할수있게­정책을다듬어야한다”고말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