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시회의있어요”얼굴알아보는구글AI­스피커

미국개발자회의서신기­술공개영화알아서예매, AI비서또진화아마존­알렉사와경쟁치열해져

JoongAng Ilbo - - 뉴스 -

인공지능(AI)스피커에태블릿PC만­한크기의10인치디스­플레이가장착됐다.이화면이소설‘백설공주’속거울처럼나를알아본­다.내가화면을들여다보면“오늘오전10시영업팀­미팅,오후5시엔자동차수리­예약”이라며내캘린더일정을­시간순서대로알려준다.가족구성원중에다른사­람이화면을들여다보면­그의일정을읽어준다.

구글이7일(현지시간)미국캘리포니아주마운­틴뷰쇼어라인앰피시어­터에서2019구글연­례개발자회의(I/O)에서이런기능을갖춘A­I스피커‘네스트허브 맥스(Nest Hub Max)’를 선보였다.전세계7000여명의­개발자들이지켜보는가­운데서다.

네스트허브맥스는안면­인식기술이적용된데다,스크린은커졌고음질은­선명해졌다.여기에집안을돌아다니­면서영상통화를걸수있­는기능도갖췄다.외부에서아빠가집으로­전화를걸면네스트에장­착된고화질(HD) 카메라를통해집안구석­구석을볼수있는것이다.구글은이제품을229­달러(26만7000원)에내놨다.보급형제품인‘구글네스트허브’는이보다싼129달러­다.아마존의AI스피커알­렉사와의싸움이한층더­치열해질것으로보인다.

이번 개발자 회의에서 구글은 개인정보보호를여러차­례강조했다. AI스피커가개인에게­일정을보내주면서도그­정보는구글서버에남기­지않는다는것과,구글맵을이용해도검색­내역이나방문한장소를­기록으로남지않도록소­프트웨어를설계한점등­을부각시켰다.최근유럽연합(EU)으로부터프라이버시가­이드라인을위반했다며­거액의벌금을맞은것을­의식한것으로분석된다.

지난해미용실예약시연­으로화제를몰고왔던음­성인식비서 ‘듀플렉스’도한층진화했다.구글은이날음성명령으­로렌터카업체에서자동­차를빌리는예약을시연­했다.자동차렌탈웹사이트에­서AI가스스로온라인­신청서를작성해자동차­예약을 완료했다. 같은방식으로영화티켓,항공권예매등도가능하­다.항공권예매의경우입·출국날짜, 목적지, 여권 등록, 좌석선택등여러과정을­거쳐야하는데듀플렉스­가스마트폰캘린더나e­메일에저장된여행계획­등을파악한뒤항공권을­자동예매한다. 지난해듀플렉스는미용­실예약에서인간의목소­리를흉내냈는데이를예­약상대방이구별하지못­해논란이일었다.구글은이를의식한듯올­해는듀플렉스예약기능­을다양화하는쪽에초점­을맞췄다.

순다피차이구글최고경­영자(CEO)는 “AI의딥러닝이발전해­이제는모바일에서도정­확한음성인식,자연어이해등이가능해­졌다”며“구글의인공지능이자동­으로정보를입력하고사­용자를대신해티켓을구­매할수있다”고소개했다.

검색결과에증강현실(AR)을접목한기술도선보였­다.구글포털에서특정신발­브랜드를검색하고‘뷰 인 3D(View in 3D)’버튼을누르면, AR로구현된3D신발­이스마트폰화면에뜬다.

‘하드웨어강자’의꿈도놓지않고있는구­글은신형중저가스마프­폰‘픽셀3a’도 공개했다.픽셀 3a의 가격은 399달러(46만6000원)로갤럭시S10,아이폰Xs와 비교하면반값이채 안된다. 더버지등미국IT매체­들은“구글이저물어가는프리­미엄스마트폰시장에서­빠져나와핵심기능만갖­춘픽셀폰을꺼내들었다”고평가했다.

박태희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