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당새원내대표이인영“까칠하게하지않겠다”

8일국회에서열린민주­당원내대표경선에서3­선의이인영(54·서울구로갑)의원이선출됐다.이원내대표는당선일성­으로“고집세다는평을깔끔하­게불식하겠다”고말했다.

JoongAng Ilbo - - 프론트 페이지 - 현일훈·김경희기자[email protected]

더불어민주당의원들의­선택은 ‘변화’였다. 과반을훌쩍넘는의원이 ‘원팀’ (김태년) 대신 ‘듀얼톤’(이인영)이라는메시지에힘을실­어줬다. 8일국회에서열린민주­당원내대표경선에서3­선의이인영(54·서울 구로갑)의원이선출됐다.이인영후보는결선투표­에서총투표수125표(3명불참)중76표를얻어김태년(49표)후보를27표차로제쳤­다.박빙의승부가될것이란­당초예상과달리큰표차­였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정견 발표에서‘변화와통합’을앞세웠다.선거운동때도“머리부터발끝까지바꾸­라고해서머리부터 바꿨다”며 희끗희끗한머리카락을­염색한점을 강조했다. 변화의이유는내년총선­의승리고,이를위해서는 당이 하나로 통합하고 혁신해야한다고주장했­다.그가‘통합’을강조한것은‘친문당권파’에대한견제의의미라는­게민주당내부의분석이­다.원내대표경선에가장늦­게뛰어들었지만이해찬­대표와가깝고정책위의­장출신인김태년 의원이 원내대표를 맡을 경우당의이미지가친문­에쏠릴수있다는의원들­의위기감이작동했다는­것이다.

이 원내대표는 선거운동을 하면서“당의얼굴은‘모노톤’이아닌‘듀얼톤’이어야한다”며‘원팀’을강조한김태년후보를­견제하기도했다.익명을원한한중진의원­은“친문(친문재인)주류에대한견제심리가­작동한결과”라고말했다.내년총선공천을앞두고­당내역학구도에대해의­원들의불안감이커졌다­는관측도나온다.한초선의원은“청와대출신인사 40여 명이공천을받기위해대­거몰려온다는얘기가당­내에파다하다.청와대출신친문에대한­우려가있는게사실”이라고전했다.

이원내대표는당내정책­모임인‘더좋은미래’,민주평화국민연대(민평련),친문주류에서분화한‘부엉이 모임’(40여명 규모) 등의지지를 받았다. 이런조직력이 1차(125표 중 54표), 결선(76표)투표모두여유있게이길­수있는원동력이었다.수도권이지역구인한3­선의원은“신임원내대표는내년총­선공천에도영향력을미­칠수있는위치”라며“당내계파지형의변화,임기3년차를맞는청와­대와의관계등도숙제로­주어졌다”고말했다.

86그룹의선봉장이라­할수있는이원내대표의­이력은그가강조한 ‘변화와통합’의기회이자위기가될수­도있다. 이원내대표는고려대총­학생회장,전국대학생대표자협의­회(전대협)초대의장출신으로19­80년대민주화운동의‘성골’로 꼽힌다. 2000년 새천년민주당창당때김­대중대통령의젊은피수­혈케이스로정치권에첫­발을들였고, 이후2004년17대­총선에서승리해국회에­입성했다. 18대총선에선고배를­마셨으나19, 20대총선에선내리당­선됐다.이원내대표가재야민주­화운동의대부인고 김근태(GT) 전열린우리당의장의최­측근이다.한친문의원은“이번에친노·친문그룹과GT계가그­를밀었다는점에서민주­화운동계보의새로운통­합으로볼수있다”고말했다.다만이원내대표가정책­위의장·대변인·원내수석부대표등과같­은주요당직을해본적이­없어그의리더십평가는­지금부터가시험무대다.

이원내대표는임기시작­과함께국회정상화라는­난제를풀어야한다.이원내대표는당선일성­으로“고집이세다는평을깔끔­하게불식하겠다.부드러운남자가되겠다”며“의원님들 128분전체가협상한­다는마음으로움직이겠­다”고말했다.특히자유한국당나경원­원내대표와어떤관계를­형성할지가주목거리다. 일단한국당은이날논평­을통해이원내대표에게­축하를표시하면서도“민주당이독단과독주를­멈추고다시국회를정상­화시켜야한다”(김현아대변인)고밝혔다.

8일국회에서열린의원­총회에서더불어민주당­신임원내대표로당선된­이인영의원(왼쪽)이홍영표전원내대표의­축하를받고있다.이날이신임원내대표는“우리당이넓은단결을통­해강력한통합을이루고­총선에서승리할수있도­록열심히헌신하겠다”고소감을밝혔다. 오종택기자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