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취업자17만명늘­었는데실업자124만­명사상최대

공무원채용늘리자공시­생급증공시원서낸18­만명실업자분류실업률­4.4% 19년만에최고치경제­허리3040고용률도­하락

JoongAng Ilbo - - 뉴스 - 세종=김도년기자[email protected]

지난달실업률과실업자­수가외환위기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비경제활동인구로분류­됐던공시생들이대거공­무원시험에응시하면서­실업자가많이늘어난탓­이다. 2월과3월연속20만­명을넘겼던취업자수증­가폭도다시 10만명대로주저앉았­다.인구증감을고려한고용­률(취업자/15세이상인구)도줄었다. ‘고용의 질’이좀처럼개선되지않는­모습이다.통계청이15일발표한‘4월고용동향’에따르면지난달전체실­업률은 4.4%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0.3%포인트상승했다. 4월기준으로 2000년 4월(4.5%) 이후 19년 만에최고치다.실업자수도124만5­000명으로8만40­00명늘어나역대최대­규모를기록했다.실업률과실업자수가이­처럼늘어난것은 15~29세 청년층실업이급증한영­향이크다.청년실업자는4만60­00명늘었고이들의실­업률은0.8%포인트증가한11.5%를기록했다.정동욱통계청고용통계­과장은“청년실업률상승은지방­직공무원원서접수가4­월에있었던탓에응시자 17만9000명이‘취업준비생’에서 ‘실업자’로 잡힌영향이컸다”고설명했다.취업준비생들은경제활­동을하지않는인구(비경제활동인구)로분류되지만,시험에응시하게되면지­난4주간적극적으로구­직활동을한실업자로재­분류된다.문재인 정부는 2022년까지 총 17만4000명의공­무원을채용하겠다고밝­혔다. 공무원채용문이넓어지­면서청년실업자로나타­난공시생들도급증한것­으로풀이된다.고용률도 0.1%포인트 하락한 66.5%를기록했다.취업자수역시 17만1000명늘어­25만명이증가한지난­달에비해 증가 폭이 둔화했다. ‘양질의 일자리’가 많은제조업부문취업자­는 5만2000명 감소했다.감소폭은줄었지만, 1년1개월 연속감소세를면치 못했다.주력산업에서의취업자­감소는경제의‘허리’인 30~40대 고용률하락으로이어졌­다. 30대 고용률은 75.8%로 0.2%포인트, 40대 고용률은 78.2%로 0.8%포인트하락했다.급격한최저임금인상의­여파도여전했다. 자영업자가운데최저임­금지급부담이 있는 고용원이 있는 자영업자는7만명줄어­5개월연속감소세를보­였다.반면영세자영업자로볼­수있는고용원이없는자­영업자는 2만8000명늘었다.취업자가 늘어난부문은정부의공­공단기일자리사업영향­이있었던보건업및사회­복지서비스업(12만7000명)등이었다.정부는 청년층 고용률이 42.9%로0.9%포인트 올랐다는 점, 근속 기간이1년이상인상용­근로자가 32만4000명늘어­난점을들어 ‘고용의 질’이 개선추세라고 설명했다. 그러나외환위기이후최­악의실업률과고용률하­락, 30~40대고용률하락과제­조업취업자,고용원있는자영업자감­소등전반적지표로볼때­고용의질은더욱나빠지­고있다는게전문가들의­평가다.윤창현서울시립대경영­학부교수는“고용원 있는자영업자가7만 명줄었다는것은7조원­정도의자영업대출이부­도 위기에처했다는 것을, 30~40대남성취업자가 20만 명가량줄어든것은위기­를겪는가정이늘어날수­있다는것을 의미한다”며 “일부 개선된지표만보고고용­의질이개선됐다고진단­해선곤란하다”고지적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