습관성유산에우는여성,출산율높이는약물덕에­웃는다

주목받는면역글로불린­요법 국내상당수의가임여성­이난임으로고통받고있­다.아기를갖고싶은마음이­절실하지만임신에성공­하지못한다.이런난임자수는이미2­0만명을넘어섰다.국내난임률은꾸준히증­가해이제미국의두 배(13.2%)에달한다.하지만이들을더힘들게­하는것이있다.어렵게임신에성공해도­반복적으로유산을경험­하는‘습관성유산’이다.다행히약물로치료할수­있는방법이제시되고있­다.임신부의면역환경을개­선해임신을돕는‘면역글로불린요법’이다.

JoongAng Ilbo - - 건강한가족 -

습관성유산은임신 20주 이전에연속적으로 3회 이상 자연유산이 반복되는경우를말한다.전체임신의0.3%에해당하는것으로알려­져있다.유산경험횟수가증가할­수록확률은높아진다. 세 번유산하면그다음임신­이 유산할가능성은 30%, 네번유산후엔40~50%에달한다.

면역학적요인이습관성­유산주원인

원인은다양하다.염색체이상으로생기기­도하고자궁기형이나자­궁근종,자궁내막유착등해부학­적요인으로발생하기도­한다.그중에서도대표적인원­인은바로면역학적요인­이다.습관성유산을초래하는­원인의 20~50%를 차지하는것으로알려졌­다.체내면역시스템이임신­유지를방해하기때문이­다.마리아병원주창우가임­력보존센터장은“습관성유산이생기는데­는다양한원인이있지만­주된원인중하나가바로­면역학적요인”이라고말했다.습관성유산이생기는과­정은이렇다.자궁은의외로체내어떤­장기보다도면역시스템­이약한곳이다.태아는임신부의일부지­만엄밀히말하면절반(정자)은외부에서유래한것이­다.면역체계가이를단순히­외부물질로인식하면태­아를공격대상으로삼는­다.주센터장은“흔히태아는제3의생명­체라고하는데자궁은우­리몸에서‘면역관용’이적용되는곳으로태아­를면역적으로공격하지­않도록설계돼있다”며“하지만면역력(세포성면역)이과한임신부의경우면­역체계가태아에반응해­태아성장을억제하고태­반으로들어가는혈류를­방해해유산을초래하게­된다”고설명했다.이런경로로발생한유산­은면역글로불린요법(주사)으로치료할수있다.면역글로불린은원래자­가면역질환치료에사용­되는혈액제제다.면역력을일부완화해자­신을공격하지않게하는­원리에착안해면역학적­요인에따른습관성유산­치료에적용되고있다.효과는주목할만하다.임상연구에따르면2회­이상연속적으로유산을­경험한환자중세포성면­역이상을동반한환자에­게임신4~6주부터30주까지3­주간격으로면역글로불­린제제를체중(㎏)당 0.4g씩투여한결과,출생률이84.7%에달했다.면역글로불린치료를받­지않은환자와비교하면­효과는더욱뚜렷해진다.반복적으로유산한환자­에게임신3개월까지는­3주간격으로체중당 0.4g씩,이후36주까지4주간­격으로0.2g씩 면역글로불린제제를투­여한결과출산율이96.3%로투여하지않은그룹(30.6%)과큰차이를보였다.

“정부난임치료지원대상­에넣어야”

반복적으로착상에실패­하는난임환자에게도효­과적인것으로나타났다.같은연구에서이들에게­배아이식전24시간내,임신 15일, 이후매주3주간격으로­체중당 0.4g씩 투여한결과임신성공률­이93.8%에달했다.반면미투여군의임신성­공률은26.2%에그쳤다.면역글로불린요법은면­역학적요인으로인한습­관성유산의사실상유일­한치료법이다.주센터장은“면역문제로유산이반복­되는경우‘백혈구면역법’이라는치료도있지만이­는면역글로불린요법보­다환자몸에무리가더많­이가는데다거의실험적­으로만쓰인다”고말했다.사정이이렇다보니난임­치료지원대상에면역글­로불린요법을포함시킬­필요가있다는목소리도­나오고있다.보건복지부는지난달1­0일난임치료지원확대­방안을담은‘제1차국민건강보험종­합계획’(2019∼2023년)을발표한바있다.기존만44세이하여성­에게체외수정시술신선­배아4회,동결배아3회,인공수정시술3회에한­해건강보험을적용하던­것을연령제한은폐지하­고신선배아7회,동결배아5회,인공수정시술5회까지­적용횟수를늘리는방안­이담겼다.하지만습관성유산치료­에대한지원내용은포함­되지않았다.한국난임가족연합회박­춘선회장은“습관성유산도결국아이­를갖기어렵다는점에서­넓은범위에서는난임”이라며“이에대한지원도필요하­다”고강조했다.환자들이원하는것은면­역글로불린처방조건완­화와본인부담경감이다.현재면역글로불린요법­은3회이상자연유산경­험자에한해처방이가능­하고비용은전액환자부­담이다.박회장은“난임치료로임신에성공­한사람중에서도습관성­유산을경험하는경우가­적지않다”며“정부가습관성유산도저­출산정책의일환으로접­근한다면정책의효과가­더커지지않을까하는기­대감이있다”고덧붙였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