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약성공, 1만개중1개확률뚫은­SK‘바이오심장부’

한국미래의심장,판교밸리SK바이오팜­연구시설최초공개

JoongAng Ilbo - - 뉴스 -

굳게닫힌문안쪽에서흰­옷을입은연구원들이갖­가지기기들을이용해다­양한액체를섞고있었다.웬만한성인남자보다커­보이는유리상자속에는­온갖기기들이설치돼있­었다.이곳서섞은화합물들은­정제과정을거친뒤화학­적안정성같은반응결과­를실시간으로분석한다.이곳은지난13일중앙­일보가방문한SK바이­오팜의경기도판교본사­다.신약·임상연구등신약개발이­이뤄지는SK바이오팜­의심장부를처음언론에­공개한것이다. SK㈜의100%자회사인SK바이오팜­은올하반기 기업공개(IPO) 시장의최대어로꼽힌다.예정대로라면오는11­월IPO가이뤄진다.시가총액이7조원대에­이를것이란게증권가의­전망이다.

SK바이오팜은 1993년 신약연구개발(R&D)을시작했지만,그간은‘백조’가 아니라 ‘미운 오리’ 였다. “돈만 쓴다”는 냉소 섞인 평이 많았다. 지난해에만 1256억원의 R&D비용을쏟아부었다. 하지만최근투자의성과­가나오고있다.미국에서판매허가절차­를진행중인뇌전증신약­후보물질‘세노바메이트’와이미판매허가를받은‘솔리암페톨(수면장애치료물질)’이효자제품이다.두물질모두미국식품의­약처(FDA)의임상3상을통과했다.

유창호 SK바이오팜 경영전략실장은 “국내 바이오·제약기업 중 신약후보물질 개발부터 FDA의 임상시험승인(IND), 임상3상통과라는신약­개발전 과정을 경험한 회사는 SK바이오팜이유일하­다”고 말했다.평균적으로5000~1만 개의신약후보물질중1­개정도만이시판가능한­신약에이른다.최근논란이불거진코오­롱‘인보사’는임상3상 진행중 FDA로부터 ‘임상중지명령’을받았다.

SK바이오팜의판교본­사에는3개의연구소(신약·항암·임상)와11개팀(연구

뇌전증·수면장애치료물질개발­국내첫미국FDA임상­3상통과

신약후보물질찾기에A­I이용11월기업공개­땐시총7조예상바이오­기업100여개판교서­경쟁

원 116명)이 있다. 핵심경쟁력분야는뇌전­증같은중추신경계관련­질환이다.수면장애신약물질인 ‘솔리암페톨’은1상까지진행한뒤미­국제약사(재즈파마슈티컬스)에기술수출했다.

후보물질발굴은물론 임상과판매허가절차까­지 SK바이오팜 자체적으로진행중인세­노바메이트는최근5억­3000만 달러(약 6225억원) 규모의 기술수출계약을맺었다.반환조건이붙어있지않­은계약금만1억 달러(1195억원)에달한다.이회사황선관연구기획­팀장은“일반적인기술수출계약­의선(先) 계약금비중은계약총액­의 10%내외인데, 세노바메이트는그두배­를보장받은것”이라고소개했다.

꾸준한투자 덕에기술력도차곡차곡 쌓인다. 한예로현재총 40만여 종의중추신경특화화합­물을보유중이다.이중2만5000종은­자체적으로합성해 냈다. 이회사정구민신약연구­소장은 “특정약물이뇌혈관장벽(특정 물질이혈관에서뇌신경­조직으로들어가는걸막­아주는장막)을통과할가능성은5%정도인데,우리가구축한화합물은 70%이상의투과율을보인다”고자랑했다.최근에는신약후보물질­디자인에 인공지능(AI) 관련기술을접목중이다.

시련도있었다. SK바이오팜이다국적­제약사존슨앤존슨에기­술수출했던후보물질은­지난 2009년 신약판매허가를얻는데­실패했다.이후두회사간계약은해­지됐고,이물질에대한권리는S­K바이오팜으로되돌아­왔다.현재이물질은SK바이­오팜주도로소아희귀뇌­전증치료용으로임상 절차(1·2상동시진행)를밟고있다.유창호실장은 “당시 ‘SK그룹이 신약개발사업을계속해­야하는가’에 대한회의론이일기도했­지만결국‘한번더믿어본다’는결정이이뤄져오늘에­이르게됐다”고말했다.

현재임상3상통과후F­DA의판매승인심사를­받는세노바메이트역시‘짠내나는’노력의결정체다.개발초기후보물질용으­로만든화합물은 2172개다. ‘신약판매허가(NDA)’를받기위해230만여­페이지의자료를제출했­다.임상단계에선 23개국 2400여 명의뇌전증환자가참가­했다.

이회사는항암분야로도­입지를넓혀가고 있다. 2017년 항암연구소를개소했다. 첫타깃은뇌종양치료약­이다.현재8개의임상프로젝­트와신약후보물질발굴­을위한프로젝트들이진­행중이다.

하지만최근바이오·제약업계를둘러싼일부­회의적인시선은부담이­다.유실장은“단순히우리회사만잘되­는수준을넘어그간FD­A의승인절차를거치며­쌓은노하우와경험을글­로벌진출을앞둔국내 바이오·제약사들과도나누고싶­다”고말했다.

판교에는SK바이오팜­외에도 100개가넘는제약·바이오기업이둥지를트­고 있다. 국내주요바이오밸리중­가장 많은 기업 수다. 판교에 연구개발(R&D)센터만 두는경우도많다. 지난2월에는홍남기경­제부총리겸기획재정부­장관이판교의코리아바­이오파크를방문해“바이오헬스산업연구개­발(R&D)에 연내약 2조원을 투자할계획”이라고밝히기도했다. IT(정보기술)와함께판교테크노밸리­를이끄는대표축인BT(바이오 기술)이비상을준비하고있다.

SK바이오팜의᳙ᰫ ᭐ᯉ개᧲ ỸᤥᲪẇ Ἥ὇ ᭛៪ᩃ᧠이Ὣ ៺전ᶠ 부᪜발ᴝ ᭸᦯ᱎᾤὀ ᮝ᧫ᴧ᱕ ᥗᥔ៪ῧᤪ이ᢱ ₂᛻신경ᚭ질‴임상3상ᦸẂᢤ판ᧇ판­ᧇ 카᦯ᯇᩃ᧠이Ὣ ᭴᱅₂᛻ ៺전ᶠ ᥔ៫ᯇ ᙤᯇἽ ᶠ후ᛢ 4,ᶨᶆᥟ ᴧ᱕ ᵀᴁᶠ임상2상ᵿ᫂ ᶆ임상1상Ხᦁ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