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수박9 900원vs 1만8000원,그뒤엔도매법인유통독­점

“농민들안정적판로보장”취지가락시장도매경매­법으로의무화법인5곳­한해수수료1600억­대대형마트는산지직거­래값낮춰

JoongAng Ilbo - - 이상한농수산물 유통<상> - 박형수기자hspar­[email protected]

지난달31일롯데마트­서울역점. 7㎏인수박한통이 1만1900원에 팔린다. 제휴카드로결제하면 9900원이다. 이마트왕십리점은 1만3800원이다. 같은날서울송파구소재­농산물도매시장인가락­시장에선 1만7000~1만8000원(소매)에팔린다.가격표가없고흥정으로­정한다.

가락시장은국내대표적­인농산물공영도매시장­이다.그런데가격이더비싼이­상한일이벌어지고있다.혹시이날만그럴수도있­어한달치를비교했다.지난달수박값이가장비­싼시점은2주차(5월 6~12일)였는데, 가락시장은7㎏한통에 2만400원(㎏당 2914원), A마트(익명요구)는8㎏한통에 1만6800원(㎏당 2100원)이었다. 가장저렴했던5주차(5월 27일~6월 2일)에 가락시장은 1만7700원(7㎏), A마트에선1만380­0원(8㎏)이었다.

“생산자·상인·소비자모두에게손해”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가운영하는가락시장은­전국 33개 농산물도매시장중가장­크다.전체거래량의40%를소화한다. 한해 3조~4조원어치 농산물이유통된다.가락시장가격은전국농­산품도매거래가의기준­이될정도로영향력이막­강하다.소비자들은가락시장제­품이전국에서가장싸고­우수하다고믿는다.지난달31일시장에서­과일을고르던김영순(62·경기도성남시)씨는“가락시장에전국농산물­이모이고, 마트나재래시장도여기­에서물건을떼다파는걸­로알고있다”며“가장큰도매시장이니당­연히가장싼것으로알고­김장배추나과일을사러­일부러가는데지금껏헛­수고한것이냐”고되물었다.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는도매법인이장악한이­상한유통구조가이런문­제를야기한다고설명한­다.김경호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사장은“도매시장의농산물유통­단계가복잡하고수수료­등추가비용이많이발생­해갈수록농민과소비자­가외면하고있다”고 진단한다.농수산물유통및가격안­정에관한 법률(농안법)에따르면가락시장과같­은공영도매시장에서상­품을거래하려면반드시‘도매법인’의경매를거쳐야한다.

85년가락시장이생길­때부터그랬다.도매상인도경매에서낙­찰받아야한다.가락시장에는5개의도­매법인이장악하고있다.농민과도매상인이직접­거래할수있는품목이일­부에불과하다.도매법인은 농산품을 경매하고4~5%를위탁수수료로받는다.금융감독원전자공시에­따르면지난해가락시장­의청과도매법인5곳은­위탁수수료로1686­억원을벌어들였다.동화청과가387억원­으로 가장많고,중앙청과 365억원,서울청과357억원등­이다.지난해이들의영업이익­률은 17.9%에 달한다.경매에서도매상인이낙­찰받아마진(약10%)을 붙여트럭상인·소매점주·소비자에게판매한다.농민-도매법인-도매상인-소매상-소비자로이어지는다섯­단계다.단계마다위탁수수료·배송료·마진등이추가돼15%안팎의유통비용이발생­한다.

도매법인은농민의안정­적판로를보장하기위해­생겼다.하지만유통변혁에도아­랑곳하지않고오랫동안­독점권을행사했다.

유통단계가 복잡해지면서 가격이오르는 요인으로 작용했다는 지적을받는다. 대형마트와달리산지에­서값싸고질좋은상품을­찾으려노력하지않는다.들어오는상품만취급한­다.이신우한국농산물중도­매인연합회사무총장은“농민들이이미산지에서­가격을정한물건도경매­에부쳐정가를올린다”며 “농민은 경매로 물건값이 올라도 위탁수수료를 떼이니 제값을받지못하고,도매상인은높은가격에­낙찰받고,결국소비자가격이올라­간다.생산자·상인·소비자 모두 손해”라고설명했다.

도매법인측“수수료는경쟁력대가”

청과업계관계자는“관련법에따라(회사를)공개적이고투명하게운­영하고있다.수익률은업계가비슷한­수준”이라며“오랜노하우와경쟁력에­따른대가”라고말했다.다른도매법인관계자는“무게만을기준으로판매­가격을비교하는것은지­나친단순화”라면서“산지와 거리, 신선도, 당도등을종합적으로고­려해야한다”고주장했다.또“도매법인이거래액의4~5%를 수수료로받는데,이게가격경쟁력을떨어­뜨린다고볼수있느냐”고주장했다.

대형마트는산지에서농­민과직거래하거나영농­조합·농협에서제품을받는다.때로는계약재배한다.농가-영농조합·농협-마트-소비자4단계또는농민­마트-소비자3단계로단순하­다.도형래롯데마트 채소팀 상품기획자(MD)는“산지에서는수집경쟁,마트에서는가격경쟁을­해야하기때문에유통단­계를줄이고마진을낮출­수밖에없다”고설명했다.

도매법인은법률로보장­하기때문에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도손댈수없­다.대신농민과도매상을연­결하는 ‘시장도매인’제도를도입해도매법인­과경쟁을유도하는방안­을추진하고있다. 하지만이것도농식품부­의승인을받아야하는데­그게쉽지않다.신장식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기획팀장은 “이미일본·유럽등선진국은시장도­매인위주로유통구조를­개편했다”며“우리도유통상인들의경­쟁을촉진해야한다”고말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