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령상가’가2년간2500만명­찾는‘쇼핑천국’으로

현대시티몰가든파이브­점효과키즈센터등생기­자젊은층몰려

JoongAng Ilbo - - 뉴스 - 서울송파구문정동가든­파이브라이프동에위치­한아웃렛현대시티몰. [사진현대백화점]한애란기자 [email protected]전영선기자 [email protected]

장기점포공실사태로한­때‘유령상가’로불렸던서울송파구문­정동가든파이브에활기­가돌고있다.

3일현대백화점에따르­면현대시티몰가든파이­브점개점(2017년 5월)이후2년간누적방문객­2500만명을기록했­다.서울과수도권거주자가­한번씩은가든파이브를­찾은셈이다.가든파이브는서울시가­문정동일대17만84­43㎡(약 5만4073평)에조성한국내최대규모­유통단지다. 2008년 문을열었지만예상가를­웃도는분양가에계약포­기자가속출하면서수년­간방치됐다. 인근에거주지나업무시­설이없어유동인구가없­었고글로벌금융위기까­지겹쳐고전을면치못했­다.그러던중위례신도시입­주 시작(2013년)에 이어대형아웃렛인현대­시티몰이입점하면서서­서히인기쇼핑명소로자­리잡아가고있다.

2년 전엔 전체 점포(830 0여개)의30%가비어있었지만,점포1300여개를사­용하는현대시티몰이입­점하면서공실문제는대­폭 해결됐다. 현대시티몰이들어선가­든파이브라이프동주변­을오가는유동인구도지­난 2년간 크게 늘었다. 라이프동관리법인에따­르면지난4월인근장지­역(8호선)의승하차승객은112­만명으로현대시티몰개­점전인 2017년 4월(98만명)보다 14.3%증가했다.

이용덕가든파이브라이­프관리법인대표는“가든파이브는상가공실­률은4.9%로 전국중대형상가평균공­실률(7.5%)을밑돌고있고입점문의­도꾸준하다”며“가든파이브에대한외부­시각이많이바뀌었다”고말했다.지난해문정동법조타운­과위례신도시입주가완­료되면서15만명이유­입된데이어최근1.5거리에초대형단지인헬­리오시티도입주를마쳐­상권활성화가가속화될­것이라는기대가높은편­이다.

매출도순항 중이다. 현대시티몰가든파이브­점은지난해매출190­0억원을기록했다.올들어서도두자릿수신­장률을보이다.현대백화점은송파지역­에사는30~40대를대상으로한타­깃마케팅이힘을발휘한­것으로보고있다.현대백화점은이연령대­소비자는자녀와함께매­장을찾는빈도가높다는­점을고려해‘키즈 문화센터’와같은시설을유치했다.또이곳에미국홈퍼니싱­기업월리엄스소노마의 포터리반, 웨스트엘름매장을국내­처음으로도입했다.백화점수준의 식음료 매장을 갖추고화장품브랜드를­대거입점시킨점도적중­했다.현재현대시티몰가든파­이브점전체매출에서3­0~40대가차지하는비중­이70.1%에달한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