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할사람이없어우곡수박재배면적4년­새반토막

배추·고추→옥수수·감자재배수확·관리손덜가는작물로바­꿔 “외국인도힘든농사대신­공장행”경지이용면적19년간­20%감소

JoongAng Ilbo - - 일손절벽농촌 <하> - <경북 고령 특산품>진천·인제·고령=최종권·박진호·김윤호기자choig­[email protected]

지난달 17일 충북진천군광혜원면실­원마을. 밭에서만난주민 이선옥(69)씨는 “몇 해전까지배추농사를크­게지었지만, 지금은축사에쓰는사료­용옥수수를기른다”고했다.마을주변을둘러보니옥­수수밭이많았다.

이씨는 “사료용 옥수수는 싹이 어느정도자란뒤제초제­를한번만뿌리면수확할­때까지관리할필요가없­다”고말했다.이씨는5년전까지 1만3200㎡(4000평) 규모로배추농사를지었­다.지금은사료용옥수수(9900㎡)로전환했다. 고추·감자·마늘·양파(2300㎡)도기르지만주수입원은­아니다.이씨는“배추농사를지을때인력­사무소에서외국인근로­자를데려다쓰는게유행­이었지만그런시절도지­났다”며“외국인도힘든농사일대­신건설현장이나공장으­로발길을돌렸다”고했다.실원마을주민대부분이­씨와처지가비슷했다.주민들은1970년대­까지대부분담배농사를­지었다.담배전업농이100여­명에달했다.담배수확기인7~8월하루20명씩젊은­사람들이몰려와품앗이­하기도했다.그러나마을이고령화되­면서80년대후반엔담­배농사보다일손이덜드­는고추로작물을바꿨다.

90년대중반부터는6­0대마을주민15명이­작목반을꾸려배추농사­를지었다.이씨는“노인인구가늘면서배추­작목반도자연스럽게없­어졌다”며“현재마을에서농사로생­계를유지하는사람은7­명뿐이다”라고말했다. 홍광택(69)이장은“마을주민80명중64­명이칠십을훌쩍넘긴노­인”이라고설명했다.

진천실원마을은고령화­와일손부족문제가 겹친 농촌의 현실을 보여준다.노동력공급의한계에직­면한농가들이고육지책­으로품이덜드는농산물­로작물을바꾸고있다.통계청에따르면지난해­우리나라농가인구는2­31만명이다. 10년전인 2008년(318만명)과비교할때27.4%감소했다.

같은기간농촌고령화는­더욱심화했다. 2008년농가인구중­65세이상노인이차지­하는비율은 33.2%였는데, 10년만에 44.6%로 11.4% 증가했다.지난해기준농사를짓는­농가경영주의약60%는 65세 이상인것으로나타났다.농사로돈을벌어생계를­유지하는농장주10명­중6명이노인이란뜻이­다.농촌의경지이용면적은­해마다줄어2000년 209만㏊에서 지난해 166만㏊로 약20%감소했다.

지역특산품재배를포기­하는농가도있다.국내최고품질을자랑하­는경북고령군의‘우곡수박’은재배면적이4년새반­토막이났다. 2015년419㏊에서올해201㏊로약53%가줄었다.우곡수박을키우는 박해동(58)씨는 “수박 농사는파종기인12월­부터3월중순까지하루­7명의인부가필요한데­일손구하는게쉽지않다”며 “농가들이수박농사를포­기하고있다”고말했다.강원도인제에서농사를­짓는손천구(54)씨도 재배작물비율을바꿨다.지난해9만9000㎡ 중70%의농지에풋고추를심고,나머지에감자와옥수수­를심었다. 하지만올해는감자와옥­수수를심는면적을 70%로 늘렸다.손씨는“고추는매일수확을해야­해면적이넓으면고정인­력이많이필요하다”며“인력을구하는게점점어­려워져작물을바꿨다”고말했다.

농촌의일손부족문제를­그나마완화한건외국인­근로자들이다.농가가합법적으로외국­인근로자를고용할수있­는방법은고용허가제(최장 4년 1개월)와외국인계절근로자(90일)제도가있다.이를통해올해농촌에할­당된인원은1만여명이­다.전체농가수(약 102만호)에비해턱없이부족하다.이때문에 30~40명의불법체류자를­농촌에알선하는인력사­무소가난립하고있다.

중국교포 20여 명을농가에알선하는한­모(64)씨는“요즘외국인근로자도힘­든농사일을꺼리고건설­현장이나공장으로발길­을돌린다”며“사정해야겨우한두명보­내준다”고말했다.김정섭한국농촌경제연­구원연구위원은“계절근로자등합법적으­로외국인근로자를늘리­는것은단기적으로도움­이될수있겠지만,근본적인해결책은아니­다”라며“파견근로자보호법을고­쳐공공성을가진기관이­내·외국인을알선하고파견­할수있는제도가마련돼­야한다”고말했다.

경북고령군에서수박농­사를하는박해동씨(왼쪽사진).충북진천군실원마을에­서이선옥씨가옥수수밭­을고르고있다. 최종권기자, [사진고령군]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