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고교졸업후귀국하­니막막송도미국대글로벌캠퍼­스서길찾았죠”

JoongAng Ilbo - - 열려라공부+ -

글로벌인재가되려고무­조건유학길에오르던시­대는지났다.열심히공부해도해외에­서외국인신분으로안정­적인직장에취업하고정­착하는건하늘의별따기­다.국내로돌아와도대학기업들은‘해외파’를더이상두팔벌려환영­하지않는다.그래서유학을계획하거­나유학중인학생들은대­학진학을앞두고고민이 깊다.이럴땐국내에캠퍼스가­있는외국대학이한대안­이될수있다.

글=신윤애기자[email protected]사진=프리랜서김동하,한국뉴욕주립대

-유학생활을접고한국행­을결정했을때왜한국뉴­욕주립대를택했나.

이하경(이하이)=“방글라데시와인도에서­초·중·고과정을영국식학교에­서공부했다.특히중학교의마지막2­년은GCSE(영국중등교육자격시험)를공부했는데학생이9­개과목을선택할수있는­시스템이었다.단순히문·이과로나뉘는게아니라­원하는분야를두루공부­할수있다.하지만개인사정으로한­국으로대학진학을결정­했을때이부분이약간걸­림돌이됐다.한국대학들이요구하는­조건에맞추기어려웠다. 2년에걸쳐10개가넘­는한국대학에지원했지­만원하는결과를얻을수­없었다.그러던중한국뉴욕주립­대를알게됐고,해외교육과정을이수한­나는입학조건을쉽게충­족할수있었다.”

권소영(이하권)=“캐나다에서고교를다녔­다.그런데아버지가기러기­아빠생활을힘들어해한­국으로들어왔다.하지만단순히외우고문­제를푸는등정형화된우­리나라수업은받고싶지­않았다.자유로운분위기에서개­인의역량을최대로발휘­할수있는외국대학의교­육을받고싶었다.그러던중한국뉴욕주립­대는미국대학이기때문­에캐나다에서처럼훌륭­한교수와다양한국적의­친구들과공부할수있을­것이라고생각했다.” -어떤학과를선택했으며­그이유는.

이=“고교에서수학·물리·정보통신기술(ICT)·산업디자인과목을공부­했다.특히제품을디자인하고­제작하는산업디자인과­에서공부하면서기계공­학과로진학하고싶다는­꿈을꾸게됐다.그래서기계공학과(MEC)전공을선택했다.하지만1학년재학중전­공수업을들으면서오히­려컴퓨터프로그래밍에­관심이생겼고,고민끝에컴퓨터과학과(CS)로전과하기로결정했다.”

권=“기술경영학과(TSM)는여러학문을포괄적으­로다룬다.다시말해기술에기반을­둔경영학·컴퓨터공학·응용수학통계학등을배­운다.취직후에는분야를막론­하고해박한지식을갖춘­인재로서각분야전문가­들과소통하고여러부서­를다각적으로이어주는­역할을할수있다.외국계IT기업에서일­하고싶은내게딱맞는학­과라고생각했다.” -학과수업은어떤특징이­있는가.

권=“기술경영학과는학생들­이수업의주체가된다.자신의관심분야를연구­하고공부하며알게된사­실을공유하는과정을통­해지식을자연스럽게습­득한다. ‘거꾸로수업(Fliped Learning)’이라는교육방식인데수­업전에인터넷강의등으­로예습하고,수업에서는교수·친구들과발표·토론하며지식을확장하­는방식이다.팀프로젝트도많아다른­사람과협동하는법도몸­소익히고있다.” -동기들,교수진에대한생각은.

이=“우리학교에는현재10­00여명의학생이공부­하고있다.다양한성장배경을가진­학생이모여창의적이고­다재다능한인재가 많다. 이들이새벽까지도서관­을떠나지않고열심히공­부하는것을볼때면같은­학교학생이란사실이자­랑스럽다.학생대비교수진비율은­13대 1로교수님들과활발하­게소통할수있다.일정만미리잡아두면교­수연구실에자유롭게들­를수있으며그곳에서진­심어린조언도받곤한다.교수님또한우리를위해­밤늦게까지연구하실때­가많으며학생들을만날­때마다배려하고격려한­다.”

-동아리가매우활성화돼­있다고들었다.

권=“인천글로벌캠퍼스내대­학을대상으로한다양한­연합동아리가활동하고­있다.나는이중에서연극동아­리인MATE에서연기­자로활동했다.지금은학생회에서교내­행사를준비하는일을하­고있다.”

이=“인천글로벌캠퍼스 4개 대학의연합동아리인 ICC(Internatio­nal Christian Club)라는기독교동아리와예­배팀동아리에서활동하­면서다각적인네트워크­를만들어가고있다.” -한국뉴욕주립대추천이­유는.

권=“노력하는만큼많은것을­얻어갈수 있고,홈그라운드에서미국상­위권대학의훌륭한교육­을누릴수있다는점이매­력이다.”

권소영( 23세) 4년간캐나다에서유학­한국뉴욕주립대TSM(기술경영학과)전공2년이하경( 23세) 11년간방글라데시·인도에서유학한국뉴욕­주립대MEC(기계공학과)전공2년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