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과외강사항소심증인으­로검토

JoongAng Ilbo - - 프론트 페이지 - 구독배달문의1588-3600

숙명여고시험문제를딸­들에게유출한혐의로1­심에서징역3년6개월­을선고받은전교무부장­현모(52)씨가항소심에서도무죄­주장을굽히지않을전망­이다.현씨측변호인은‘단기간에성적이급격하­게오르는게충분히가능­하다’는 내용을포함해 100페이지에 달하는 분량의 항소이유서를 준비하고있다.

앞서1심재판부는유죄­이유중하나로쌍둥이자­매내신성적이단기간에­최상위권으로올랐다는­점을 들었다.언니는3학기만에전교­121등→전교5등→전교1등,동생은전교59등→전교2등→전교1등이됐다.전과목평균점수는각각 10점과 7점씩 올랐다. 내신성적이수직상승하­는동안전국모의고사성­적은제자리걸음이었다.이를두고재판부는“자매의교내정기고사성­적이진정하게실력에기­인한것인지를의심할만­한정황임이분명하다”고판단했다.

4일법조계에따르면현­씨측은이를뒤집을만한­증인을항소심법정에세­우는방안을검토중이다.최근“숙명여고쌍둥이의판박­이사례가있다”는제보를받으면서다.제보해온사람은과외강­사A씨.그는‘명문고중위권성적의학­생을1년만에전교1등­으로만들었다’고광고하며고액과외를­해오다사기혐의로고소­당했다.

검찰은A씨를무혐의처­분했는데실제로그가가­르친학생의전과목성적­이 1년 만에급등했기때문이다. 서울의한자사고에다니­는해당학생은1년전엔­국어·영어·수학성적이각각전교3­8등·95등·60등이었지만 고액과외를받은뒤전교 2등·1등·1등으로 올랐다.현씨측은A씨사례를들­며“쌍둥이자매도한시간에­30만원짜리고액과외­를받은결과성적이급등­한것”이라고항소심에서주장­할것으로알려졌다.현씨측이반전을기대하­는부분은쌍둥이와아버­지현씨간에나눈문자메­시지다. 언니는시험을열흘앞두­고아버지에게“저이번중간고사잘볼것­같은데요”라며학원시험을잘봤다­는문자를보냈고,현씨는“잘했다.노력하면좋은결과가온­다”고답했다.동생도시험이끝난후현­씨에게“영어는 100인데 생물은 ㄱㄴㄷ 고르는 문제에서생각잘못해서­하나틀린것같다”는문자를보냈다.만일부녀가짜고시험문­제정답을미리암기해서­시험을치게했다면아버­지가노력을강조하거나­딸이계산을잘못했다는­식의문자를보낼이유가­없다는것이다.

하지만이것만으로유죄­를뒤집는것은무리라는­지적도나온다.시험기간현씨의수상한­야근행적이나시험지와­메모장의‘깨알 정답’, 정정전정답을그대로쓴­점등그에게불리한여러­정황에대해1심은현씨­측의소명이충분히않다­고보았다.모의고사성적이내신성­적에비해지나치게떨어­지는것도납득할수있는­정도가아니라고봤다.서울중앙지검관계자는“판결문을죽읽어보면재­판부가현씨의유죄에대­해확신을가지고있다는­점을알수있다.검찰이내세운공소사실­중부실하다거나허점이­드러난부분이한군데도­없었다”고말했다.

쌍둥이자매도계속무죄­를주장하면서검찰에의­해기소될가능성이커졌­다. 앞서검찰은이들이미성­년자인점을감안해정식­으로재판에넘기지않고­소년부로 송치했다. 하지만이날서울가정법­원은자매가계속혐의를­부인한다는점을고려해­다시검찰에서기소여부­를판단하도록사건을돌­려보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