엉망된글로벌IT공급­망최종승자는

JoongAng Ilbo - - 오피니언 - 최지영

산업2팀장

‘미국기술및부품비중이­25%이상인제품을중국화웨­이및계열사에판매할경­우미정부의제재를받는­다’고 미국상무부가지정했다.자연스레거대글로벌정­보기술(IT)기업들은득실을따지고,어느편에설지결정하느­라정신이없다.화웨이가글로벌시장에­서공급받는부품만70­0억달러(약82조6000억원)다.화웨이의핵심부품공급­사92개중중국기업은­25곳에그친다. 33개업체는제재의직­접대상인미국업체이고, 11곳은 일본, 10곳은 대만이다. 한국도삼성전자와SK­하이닉스2곳이핵심부­품공급사명단에들어있­다.일본의경우소니·무라타제작소·파나소닉·후지쓰 등일본의대표기업들이­총망라돼있다.

아베총리의친트럼프행­보에맞춰일사불란하게 반(反)화웨이로 움직일것같은일본기업­들도실제는극도의눈치­보기를하며좌충우돌중­이다.파나소닉과도시바는화­웨이에부품공급을중단­했다는자국언론보도를 부인하는 내용을 지난달 말각사중문사이트에올­렸다.법적으로문제가없다는­로펌의조언을받아거래­를재개했다는해명이었­다.미상무부의법적제재를­따를수밖에 없는 미국 기업들 사이에서도균열의틈이­보인다.파이낸셜타임스(FT)는 90일간화웨이와의임­시거래허가를받은구글­이“화웨이가독자적인OS­를만들경우오히려미국­안보에위협이된다”는논리로미정부에 로비하고 있다고 최근 보도했다.화웨이가만든독자적O­S가화웨이스마트폰에­쓰일경우해킹과프라이­버시공격에취약하며,이런메시지가다른안드­로이드폰이나아이폰에­전송되면더골치가아파­진다는주장이다. 구글은임시허가가만료­되는오는8월19일까­지미국정부에이런논리­를최대한설파할것으로­보인다.그만큼화웨이 거래중단으로인한손해­가글로벌 IT 기업에큰부담이되는측­면이 크다. 정부의입장이분명한미·일기업들도이렇게좌충­우돌인데,한국기업들은오죽하겠­는가.청와대가“기업들이알아서할문제”라는모호한입장을되풀­이하면서국내기업의고­민은커지고있다.삼성전자는화웨이사태­로인해단기적반사이익­을누릴수있다는해석조­차부담스러워한다.익명을요구한다른IT­기업은“화웨이문제는우리가결­정할수있는선을떠난느­낌”이라며“정부가우리에게불똥이­튀지않게해주면좋겠다”고 말했다. 단기적으로누가수혜를­입던,장기적으론극도의불확­실성속에 IT 시장전체는큰타격을입­을수밖에없다.공급망에속한모두가패­자가될확률이커지고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