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난안급해,변할지도몰라”김정은압박

“아름다운친서”유화발언다음날“서두를것없다”네차례반복

JoongAng Ilbo - - 프론트 페이지 - 전수진·이유정기자[email protected]

도널드 트럼프(얼굴)미국대통령이12일(현지시간) 북·미 관계와관련해 “나는 서두를게없다”고 말했다. 지난해6월 12일싱가포르에서김­정은북한국무위원장을­만난지1주년을맞아내­놓은메시지격이다.

트럼프대통령은또“제재는유지되고있다”며“(북한의)핵실험도전혀없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네차례에걸쳐“서두를게 없다(in no rush)” “급할것 없다(in no hurry)”고말했다.이같은발언은안제이두­다폴란드대통령과의정­상회담후가진공동기자­회견에서나왔다.

트럼프대통령은전날김­정은위원장으로부터“아름답고따뜻한친서를­받았다”고 밝혔다. 이날 역시 트럼프 대통령은“김위원장으로부터매우­좋은(very nice) 친서를받았고우린매우­잘하고있다고생각한다”고말했다.트럼프대통령은서두르­지않겠다는입장을강조­하면서교착국면에서우­위를굳히려는모양새다.

트럼프대통령은또 “내가 (북한 관련입장에있어서)변할지도모른다”며“하지만지금당장 우리(북·미) 관계는좋다”고말했다.북한당국과김정은위원­장에대한압박성메시지­로해석된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