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김정은친서,트럼프가안밝힌흥미로­운대목있다”

노르웨이총리와회담뒤­회견“6월남북정상회담알수­없어제재해제는비핵화­진전있어야”

JoongAng Ilbo - - 뉴스 - 노르웨이를방문중인문­재인대통령과부인김정­숙여사가12일(현지시간)오후오슬로아케스후스­성에서열린국빈만찬에­하랄5세국왕(오른쪽넷째)과함께참석하고있다.강정현기자오슬로=위문희기자moonb­[email protected]

문재인대통령은13일(현지시간) 6월중남북정상회담성­사와 관련, “남북 간짧은기간에연락과협­의로정상회담을한경험­이있기때문에물리적으­로불가능하지않다”고말했다.다만실제성사가능성에­대해선“저도알수없다”고덧붙였다.

노르웨이를국빈방문중­인문대통령은이날에르­니솔베르그노르웨이총­리와의정상회담이후공­동기자회견에서“전날답변한것처럼나는­언제든지(김정은북한국무위원장­과)만날준비가돼있고그시­기는김위원장에게달려­있다”며“나는시기·장소·형식을묻지않고언제든­지대화에응할준비가돼­있다.어떤시기를선택할지는­김위원장에게달려있다­는말씀을다시드린다”고말했다.

문대통령은김위원장이­도널드트럼프미국대통­령에게보낸친서와관련­해“친서내용에대해미국은­대강의내용을알려준바­가있다”며“친서내용에는트럼프대­통령께서발표하지않은­아주흥미로운대목도있­지만,트럼프대통령이발표한­내용이상으로먼저말씀­드릴수는없다”고말하기도했다.

문대통령은 남·북·미 간의친서등을통한긴밀­한소통을언급하면서도­북한이요구하는제재해­제에대해선“가장 중요한 관건이자 핵심은북한의비핵화에­실질적진전이있어야 한다는 것”이라며 기존입장을재확인했다.그는 “남북관계가제대로발전­해나가려면 개성공단 재개를비롯한 여러 가지 경제협력으로 이어져야 하는데, 그러려면국제적인경제­제재가해제돼야만가능­하다”며“그런상황이 가급적 빨리 조성되도록노력하는것­이우리정부가해야할일”이라고설명했다.문 대통령과 함께 기자회견에나선솔베르­그총리는 “북한이 핵무기를완전히 개발하고 탄도 미사일기술을완전히획­득하면지역의균형과전­세계적균형이깨질 것”이라며 “이런 부분에서문대통령의역­할이중요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비핵화를 위해서는사찰도있어야­할 것이다. 그렇지않으면 북한의 핵무기 개발로 평화체제가와해될것”이라며우려의목소리를­내기도했다.한편문대통령은노르웨­이가강점을보이고있는­수소에너지와관련, “수소경제는노르웨이와­한국이세계에서가장앞­서가는나라고상호보완­적관계”라며“상호협력하며‘윈윈’할여지가많다고생각한­다”고말했다.문대통령은발언도중‘수소경제’를‘산소경제’로잘못얘기하기도했다.

솔베르그총리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