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전한고요,핀란드라플란드

Neighbor - - 첫장 -

설원에서의온전한쉼, 말그대로자신의숨소리와눈밟는소리정도만들리는고요한휴식을찾는다면핀란드최북단라플란드로향하자.핀란드에서도극지인이곳은 12월부터 1월까지 ‘극지의 밤(Polar Night)’, 현지어로 ‘카모스(Kaamos)’라 하는시기가이어진다.눈으로뒤덮인세상에서태양이지평선위로 오르지 않고, 일몰처럼 2~3시간 정도 어슴푸레하다 깜깜해지는 것이다.처음경험하는이들은순간겁을먹기도하지만별빛과달빛,오로라가비추는세상에금세감탄하고 만다. 오로라를바라보는하룻밤을 꿈꾼다면, 라플란드의스키마을인 레비(Levi)의 이글루호텔을찾자.언덕위에자리한호텔은천장이유리로덮여있어레비전경과오로라를한눈에담을수있다.특히산타의고향인이곳을크리스마스기간에 찾는다면, 갓구워낸생강비스킷과레드와인에계피와향신료,아몬드등을넣고끓인 ‘글뢰기(Gl¨ogi)’도 맛보자.고요한밤,거룩한밤의방점을찍어줄터이니.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