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밀리언댄스스튜디오대표리아킴

Neighbor - - 첫장 -

유명안무가인그녀는대표작만들어도고개를끄덕이게 된다. 선미의 ‘가시나’, 트와이스의 ‘TT’, 아이오아이의‘너무너무너무’등유명아이돌의안무를직접만들었다. 전세계 KPOP 팬들에게댄싱퀸으로 인정받고, 댄스기획사 ‘원밀리언 댄스스튜디오’의대표이기도하다.원밀리언은전세계1200만여명의유튜브채널구독자를거느린댄스와관련된독보적인브랜드다.올한해그녀는국내외댄스워크숍,패션과광고모델,멘토등으로다양한분야에서많은활동을펼쳤고,신세대문화를대변하는인플루언서로활약중이다.

10대들과함께하는프로젝트에참여해서감회가새로웠다.나의10대시절도떠올랐고지난시간을되돌아보는계기도 되었다. 댄스가대중화되었다고는하지만춤에대한인식이나댄서의사회적지위는여전히낮은편이다. ‘힙합춤추는양아치’나‘꼬맹이’와같은편견어린시각에서벗어나기를바랐고,춤추는어린친구들이앞으로멋있게성장해서원하는바대로활동했으면하는마음에이프로그램에참여했다.

솔직히 어려웠다. 가장어려웠던점은멘토라는역할이단순히춤만가르쳐주는것이아니라아이들이무대에서자신감을가질수있도록정신적인지주역할을해야했기때문이다.오랫동안혼자연습하거나안무를짜고독립적인 생활에만 익숙했던 터라 사람들과의 커뮤니케이션에 능숙하지 못하다. 회를거듭할수록경쟁이치열해지면서아이들과함께경쟁을즐기지못한것같아아쉽고아이들에게더많은응원과격려를해주지못해안타까웠다.

마이클잭슨을보고춤추는사람이되고싶었다.춤을추고싶다는생각을부모님께말씀드리자아버지가청소년문화센터에서춤을출수있도록소개해주셨다.

춤추는사람은무섭고강해보인다는편견이있다.춤은소수마니아만즐기는문화라는인식도여전하고.그러한편견을깨고대중적으로누구나공감할수있는댄스콘텐츠를 만들어보고자 유튜브를 시작했다. 원밀리언 댄스 스튜디오에 소속된 댄서나안무가들은염색이나문신을하지않는다.물론강한화장도자제한다.대중에게친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