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당선인과영국여왕

The Korea Daily - - 오피니언 - 독자마당

20세기 대한민국은 격랑의 국제 정세와 계속되는 북한의 군사위 협 속에서도 서방 선진국들이 300여년 동안 이룩한 부강과 자 유  인권 평등의 민주화를 50년 만에 기적적으로 이룩한 자랑스 럽고 위대한 국민이다 그 과정 에서 여러 대통령이등장해나름 대로 국가를 위해 공헌했지만 아 쉬운점도많았다 

25세의 나이로 영국여왕이된 엘리자베스 1세는 나는 국가와 결혼했다 고 말했다  여왕은 스 페인 무적함대를 격파하고 무역 과 식민지 건설에 박차를가하여 영국을 해가 지지않는 대 강국으 로 가는 초석을 다졌다 문화적 으로도 황금시대를 열어 셰익스 피어  스펜서  베이컨 등위대한 학자와문인들을배출시켰다 

이번에 18대 대통령으로 뽑힌 박근혜 당선인은 500년전 작은 섬나라 영국을 세계 최강국으로 만든 엘리자베스 1세와 닮은 면 이 많은것같다  여왕은어릴적 어머니가 단두대에서 사형되었 고한때밀폐된공간에서지내야 했다 박근혜 당선인도 부모를 모두 총격에 잃었다  이후 추종 자들의 배신을 보며 정치의 무상 함을 피부로 느끼고 18년간 은둔 생활을해야했다 하지만 그녀는 어떤 정치인도 가지지못한비전과신뢰 일관성 과 포용력  카리스마와 애국심으 로마침내 최초의여성대통령 시 대를열었다 아무쪼록 박 당선인은 반대표 를던진 484% 국민 중 종북세력 을 제외한 건전한 진보세력까지 모두 포용하면서 엘리자베스 1세 여왕처럼 대한민국을 세계 일류 국가로 만드는 초석을 다져주길 기대한다 지종근 LA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USA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