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크로리버파크1채소유자274만원늘어

AJU Business Daily - - 9·13 부동산대책 - 오진주기자 ohpearl@

정부의종합부동산세율인상에따라세 채를 합쳐 20억원대의 아파트를가진집주인은지난 7월 재정개혁특별위원회가 정부에 제출한 보유세개편 최종 권고안보다 오는 2020년까지 300만원가량 종합부동산세를더내게 된다.

13일 아주경제신문이 김종필 세무사에게 의뢰해 추산한 서울 주요아파트 종합부동산세 변동 시뮬레이션 자료에 따르면 이날 정부가 발표한 안에 따라 송파구 잠실동 ‘레이크팰리스(전용면적 116㎡)’와 장지동 ‘파인타운(전용면적 84.92㎡)’, 강동구 암사동 ‘롯데캐슬퍼스트(전용면적 84.81㎡)’ 등세채를소유한집주인은 7월 권고안보다 316만7280원의 재산세와 종부세를 더 내게 된다. 세 채의 올해 공시가격은 각각 9억8400만원, 5억2600만원, 5억1200만원으로 모두 합쳐 20억2200만원이다.

네 채를 가진 또 다른 다주택자의경우 1312만7040원의 재산세와 종부세를 더 내게 될 것으로 예상된다.강남구 도곡동 ‘도곡렉슬(전용면적120.82㎡)’과 대치동 ‘은마(전용면적84.43㎡)’, 서초구 반포동 ‘반포자이(전용면적 132.43㎡)’, 송파구 ‘잠실주공5단지(82.51㎡)’ 등네채의올해공시가격 50억9600만원인 경우를적용했다.

도곡렉슬과 은마, 반포자이, 잠실주공5단지에 더해 서초구 반포동 ‘아크로리버파크’ 전용면적 154.97㎡까지 총 5개의 주택을 갖고 있는 다주 택자는 오는 2020년까지 7월 권고안(1억2598만6950원)보다 2352만5760원 더 많은 1억4951만2710원의 재산세와 종부세를 내게 된다. 5개 단지의 올해 총 공시가격은 77억6800만원이다.

여기에 용산구 한남동 ‘한남더힐’ 전용면적 235.31㎡까지 총 6채의아파트를 소유한 다주택자는 오는2020년까지 7월 권고안(2억134만9900원)보다 3721만1520원 더 많은2억3856만1420원의 재산세와 종부세를 내게 된다. 6개 단지의 올해 총공시가격은 109억3600만원이다.

고가 주택을 소유한 1주택자의부담도 늘어날 전망이다. 서초구 반포동 ‘아크로리버파크’ 전용면적154.97㎡를 소유한 1주택자의 경우7월 권고안에 따르면 오는 2020년까지 1999만5920원의 재산세와 보유세를 내야 하지만, 이번 발표안에 따르면 같은 기간 2274만3450원을 내야 한다. 이는 274만원가량이 더 늘어난 것이다.

서초구 반포동 ‘반포자이’ 132.43 ㎡를소유한 1주택자의 경우이번발표안에 따르면 2020년까지 853만8720원을 내야한다. 이는 7월 권고안(634만4440원)보다 220만원가량 더내는 것이다.

송파구 ‘잠실주공5단지’ 82.51㎡를 소유한 1주택자는 7월 권고안(491만5960원)보다 4만8000원가량더 많은 496만4920원을 내게 된다.용산구 한남동 ‘한남더힐’ 235.312㎡ 소유 1주택자는 7월 권고안(2698만3580원)보다 381만원가량 많은3080만2460원을 내게 된다.

반면 도곡렉슬과 은마 한 채씩 가진 1주택자의 경우에는 재산세와 종부세 변동이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도곡렉슬 전용면적 120.82㎡(올해공시가격 11억6000만원)을 소유한 1주택자는 7월 권고안과 이번 발표안둘 다에 따르면 모두 오는 2020년까지 428만9280원의 재산세와 종부세를내게 된다. 은마전용면적 84.43㎡은 두 경우 모두 350만5920만원을내게 된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