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계대출연체율작년보다높아져

7월연체채권12.1%증가

AJU Business Daily - - 금융 - 양성모기자 paperkiller@

가계대출 연체율이 전년 대비 상승한것으로 나타났다. 금리인상이 이뤄질 경우취약계층을 중심으로 연체율 증가로 이어질수있어우려의목소리가나온다.

13일 SK증권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7월 말 기준 가계 연체채권은 2조2000억원으로전년대비 12.1% 증가했다. 연체채권이 늘면서 가계부문 연체율은 0.27%로 전월대비 0.02% 포인트증가한것으로나타났다. 전년 대비로는 0.01% 포인트가 늘었다. 금감원은 7월 중발생한신규연체가연체채권 정리규모를 상회하면서 연체채권잔액이늘어났다고평가했다.

김도하 SK증권 연구원은 “가계 연체채권은 최근 추세 대비 높은 증가율을 보였다”면서 “예금은행 가계일반대출의 가파른 증가세를 고려하면 가계 연체에 대한꾸준한 모니터링이 필요하다”고 말했다.이는가계대출증가율이감소중인상황에서연체채권잔액이증가하고있다는것은그만큼대출금을연체하는사람들이 늘고있다는 것으로 해석되기 때문이다. 전문가들은 가계대출 연체율이 증가세를 보이고있지만비율상으론크게낮아리스크는크지않다는데입을 모은다.

다만 중금리 시장 확대로 일부 부실 대출이 중금리 시장으로 이동할 수 있고, 이는곧 리스크 확대로 이어질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