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아파트전셋값59­주연속상승

AJU Business Daily - - 부동산 | REAL STATE - 윤지은기자ginaj­ana@

전국0.17%올라…오름폭은소폭줄어

서울 아파트 전셋값이 59주 연속 오르는 등 전국전세시장이우상향­움직임을이어가고있다.임차인에게4년 거주를 보장하고,임대료인상을 5% 이내로묶는내용을담은­새임대차법이전격시행­에들어간영향으로풀이­된다.

13일 한국감정원에따르면지­난 10일 기준 전국주간 아파트 전셋값은 전주보다 0.17% 상승했다.상승폭은전주대비0.03%포인트 줄었다.

수도권(0.22%→0.18%)과 지방(0.18%→0.17%)모두 상승폭이 축소됐다. 세부적으로는 서울(0.17%→0.14%), 5대광역시(0.15%→0.14%), 8개도(0.13%→0.13%), 세종(2.41%→2.20%) 등으로 나타났다.

서울(0.17%->0.14%)은 역세권이나 학군이양호한지역위주­로상승세가 지속됐지만,계절적비수기와장마등­의영향으로수요가일부­줄어들었다.

강남3구(강남·서초·송파) 중 송파구(0.30%>0.22%)는잠실·신천동 인기단지와 방이·거여동 구축 위주로, 강남구(0.30%->0.21%)는 대치·도곡동 등학군 선호지역위주로, 서초구(0.28%->0.20%)는 반포동신축과 한신4지구 등정비사업이주수요영­향이지속되는잠원동위­주로상승했다.

지난주보다 상승폭이다소 꺼졌지만, 시계열을넓히면상승곡­선은보다 가파르다. KB국민은행부동산 리브온의월간 KB주택가격동향 자료에따르면지난달서­울아파트평균전셋값은 4억9922만원으로 2년 전(4억5046만원)보다 4876만원(10.8%) 상승했다. 1년 전(4억6354만원)과 비교해선 3568만원(7.7%) 올랐다.

서울 전셋값 상승을 견인한 건 강남3구였다. 전용면적 86.95㎡ 아파트를 기준으로 2년 새전셋값이가장많이오­른곳은서초구로,무려1억1421만원(17.3%)이 뛰었다.강남구는 1억253만원(13.7%), 송파구는 5757만원(11.1%) 올라각각 2·3위를 차지했다.

수도권(0.22%→0.18%)에서 주간 전셋값 변동률이가장 높은 지역은 경기(0.29%->0.23%)였다. 특히수원 권선구(0.53%)는 호매실지구 신축 위주로,용인 수지구(0.20%)는 신분당선 역세권 단지위주로, 수원 팔달구(0.14%)는 화서·우만동 위주로상승했다.

5대 광역시의 매맷값 상승폭 확대를 이끈 대전(0.40%)은 집값뿐아니라 전셋값상승률도높게나­타났다. 서구(0.50%)는 정주여건이양호한 둔산·관저·도안동 위주로, 유성구(0.49%)는 상대·지족동 등신축단지위주로, 대덕구(0.34%)는 송촌·법동등가격수준이낮은­단지위주로상승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Korea, Republic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