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주, 메디캘수혜대상확대추진

The Korea Daily - - 메트로 - 주하원법안상정

연방빈곤선138%까지포함 캘리포니아주가 메디캘 수혜대상을 확대하는법안을상정했다 .

가주 하원은 28일 메디캘 수혜 대 상자를 연수입이 연방 빈곤선의 138%에 해당되는 가주민들도 포함 시키는내용의법안을상정했다.

이에 따라개인연수입이 1만5415 달러 미만의 가주민은 앞으로 메디 캘 프로그램을 통해 병원 치료를 받 을 수 있게 된다. 가주는 이 법안이 통과되면 최대100만 명의가주민이 메디캘에 추가로 가입할 것으로 추 정했다. 이 법안은 내년부터 적용되 는 오바마케어 시행을 앞두고마 련 된 것으로 , 가주는 추가 수혜자를 위해 3억5000만 달러의 예산을 별도 로마련해둔상태다. 한편 제리 브라운 주지사는 지난 24일 주정연설에서 주의회에 특별 회기를 열어 오바마케어에 필요한 관련 법안을 마련할 것을 촉구한 바 있다.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USA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