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국출동시간지연' 공방

The Korea Daily - - 메트로 - LA시장후보 포럼

LA소방국(LAFD)의 출동 시간 지 연 문제가 3월 5일 LA시장 선거의 주요쟁점으로부각됐다.

지난 27일 퍼시픽 팰리세이즈 민 주당클럽 주최로 열린 시장 후보 포 럼에서 후보자들은 LAFD의 재정 과 출동 시간 지연에 대해 한 목소 리로 지적했다. 특히, 유력 후보인 웬디 그루엘과 에릭 가세티는 소방 국의 응급구조 현장 도착시간 지연 문제개선이시급하다고강조했다.

그루엘은 응급 구조 출동시간이 지연되는 것은 LAFD 예산 삭감에 따른 것이라며 시의회와 안토니오 비야라이고사 시장을 싸잡아 비난 했다. 그는 "그 결과를 예상하지 못 했다는 것은 도무지 이해할 수 없는 처사 "라고맹공을퍼부었다.

2년 전 LAFD는 예산을 줄이기 위해 대규모 인력을 해고하고 전체 지부의 20%를 폐쇄하면서 출동 시 간이 지연됐다. LA타임스가 2007 년부터 지난해까지 100만 건의 LAFD 현장 도착시간을 조사한 결 과, 그리피스파크와 퍼시픽팰리세 이즈, 벨에어 지역의 경우 전체 출 동건수의85%이상에서 6분 이상이 소요됐다 . 이에 대해 가세티의원은 그루엘 의원도 2009년 회계감사관 으로 선출되기 이전 시의원으로 활 동했기 때문에 이에 대한 책임을 면 할 수 없다고공 격했다 . 그는 하지 만 "당시 예산 삭감으로 시 재정이 안정적으로 운영된 만큼 이에 대해 사과할 생각은 전혀 없다 "고 덧붙 였다 . 김병수인턴기자

Newspapers in Korean

Newspapers from USA

© PressReader. All rights reserved.